“성희롱 은폐한 조직 규탄·노조 결성 이유로 부당해고”
상태바
“성희롱 은폐한 조직 규탄·노조 결성 이유로 부당해고”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01.21 11:45
  • 댓글 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노총제주본부 21일 도청 앞서 기자회견
민주노총제주본부가 21일 제주도청 앞에서 '제주지역 해고노동자 원직복직 촉구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조수진 기자)
민주노총제주본부가 21일 제주도청 앞에서 '제주지역 해고노동자 원직복직 촉구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조수진 기자)

내부 성희롱 사건을 은폐·축소하려는 조직을 규탄하고 노동조합을 만들었다는 이유로 부당해고를 당한 노동자들이 제주도를 상대로 복직을 촉구하고 나섰다. 

민주노총제주본부(본부장 김덕종)는 21일 오전 제주도청 앞에서 제주지역 해고노동자 복직촉구 공동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 자리엔 김경자 민주노총 수석부위원장과 서현우 제주평등보육노동조합 위원장, 제주도립예술단 해고노동자, 도 농업기술원 해고노동자 등이 함께했다. 

이들은 “지난 2010년 도립예술단원 노동자들은 무용단 안무자의 성희롱 사건을 은폐·축소하는 문화진흥본부 규탄 및 가해자 징계와 정치 활동을 금지하는 정치탄압 중단을 요구했다”며 “문화진흥본부의 부조리를 알리고 정당한 권리를 요구한 노동자에겐 해고의 칼날이 돌아왔다”고 주장했다. 

이어 “도 산하 농업기술원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쪼개기 계약에서 벗어나 고용안정을 위해 지난해 노동조합을 결성했으나 두 달 만에 16년 근무 기간 단 한 번도 받아본 적 없는 계약해지통보서를 받았다”며 “농업기술원은 지난해 7월 4명, 9월 1명, 10월 4명, 11월 1명 등 조합원 10명을 전원 해고한 뒤 그 자리를 새로운 인력으로 충원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도립예술단과 농업기술원 노동자들은 정당한 권리를 보장받기 위해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그 권리를 요구했을 뿐”이라며 “양 기관의 노조 탄압 횡포 속에 해고 노동자들은 거리로 내몰렸으며 그 뒤에는 뒷짐만 진 제주도가 있다”고 규탄했다. 

민주노총제주본부가 21일 제주도청 앞에서 '제주지역 해고노동자 원직복직 촉구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조수진 기자)
민주노총제주본부가 21일 제주도청 앞에서 '제주지역 해고노동자 원직복직 촉구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조수진 기자)

민주노총은 또 “도내 한 직장어린이집에서 3년 가까이 성실하게 근무했던 보육교사는 지난해 9월 ‘아동학대’라는 부당한 누명을 쓰고 해고됐다”며 “CCTV 및 수사기관 조사에서도 확정된 증거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도 지방노동위원회는 근거 없는 추측과 어린이집 측의 주장을 일방적으로 받아들여 해고를 정당화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 보육교사는 도내 어느 어린이집에서도 일하지 못하는 이른바 블랙리스트에 이름을 올리며 아동학대 교사로 낙인이 찍혔다”며 “이 보육교사가 원하는 것은 진실규명과 명예회복이다. 도 관계부처는 진실을 밝힐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마지막으로 “원희룡 지사는 제주도 행정의 수반으로 책임을 통감해야 하며 부당하게 해고된 노동자들의 원직 복직 문제에 지금 당장 나서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폼이 2020-01-25 12:41:21
보육교사에 억울한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습니다

주주 2020-01-23 13:32:22
억울한 보육교사의 진실이 꼭 밝혀졌으면 좋겠어요 ~
진실은 언제나 승리 합니다!!!

hee 2020-01-22 22:48:24
확정된 증거 없음에도 불구하고 올바른 정황을 직면하지 않고 한 보육교사의 명예 실추와 블랙리스트 명단에 올리는 악질의 행동은
규탄 받아야 하며 도 관계 부처는 냉철하게 직면하여 이 사건을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봅니다.

? 2020-01-21 23:55:02
보육교사의 억울한 진실이 밝혀졌으면 합니다.

ㅇㅇ 2020-01-21 23:35:03
확실한 증거도 없이 누명에 씌어 정 붙이고 다니던 곳에서 해고라니 정말 안타깝고 화가나네요. 블랙리스트라니요. 부당해고자들을 위해 “지금 당장 나서야 한다” 하셨으니 빠른 시일내에 행동으로 보여주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