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예비후보 “제주도 무사증 입국 제한해야”
상태바
부상일 예비후보 “제주도 무사증 입국 제한해야”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01.28 22:26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부상일 예비후보가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8일 부상일 예비후보(가운데)가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산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제주특별자치도의 무사증 제도를 제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부상일 자유한국당 제주시을 국회의원 선거 예비후보(48)는 28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이 밝혔다. 

부 예비후보는 “우한 폐렴으로 야기된 전염성이 강한 병원균에 대한 위험이 전 세계로 확산하고 있는 지금 제주도의 상황은 대한민국 어느 곳보다 더 위험에 처해있다”며 “특별법 무사증 제도는 제주경제에 긍정적인 영향을 줬지만 지금과 같은 위기가 발생했을 때 법적으로 이를 제어할 수 없다는 한계에 부딪히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제주 입국자 중에서 감염자가 발생한다면 도민들의 안전에 적신호가 켜지고 도민의 불안은 제주경제를 마비시킬 수 있는 지경에 이를 수 있음을 출입국 당국은 심각하게 인식해야 한다”며 “법무부장관은 제주도의 무사증 입국을 한시적으로 제한하는 실효적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출입국관리법에 따라 제주에 들어오려는 외국인에게 입국 심사시 감염병 유무를 증명하도록 명령을 해야 한다”며 “장기적으로 지금과 같은 긴급한 상황을 대비해 특별법을 개정해 도지사가 입국금지 또는 거부 대상에 해당하는 사유가 발생한 국가의 국민에 대해 무사증 입국 규정 효력을 정지할 수 있는 조항이 추가돼야 한다”고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박이 2020-02-03 11:16:25
무사증제도 폐지해야 합니다

날아가는 새 2020-01-28 23:22:37
무사증제도로 인해 여러가지 사건사고가 많아서 불안한 부분이 많았고 여행객을 많이 유입한다는게 오히려 국내관광객은 줄어버리는 역효과가 일어나서 속만 탔었는데 이 기사를 보고나니 속이 후련해지는 기분입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