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학위 수여식 취소 “신종 코로나 확산 우려”
상태바
제주대, 학위 수여식 취소 “신종 코로나 확산 우려”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02.1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 정문. (사진=제주대학교 홈페이지)
제주대학교 정문. (사진=제주투데이DB)

제주대학교(총장 송석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에 따라 오는 21일 열릴 예정인 ‘2019학년도 전기 학위 수여식’ 행사를 취소한다. 

제주대는 1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송석언)’의 회의를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선 새학기 개강 일정이 연기됨에 따라 종강 일정도 1주일 늦추기로 했다. 

또 학생생활관(기숙사) 집중 보호 관리동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이날부터 3월15일까지 교직원으로 구성된 특별 근무반을 편성해 운영키로 했다. 

앞서 제주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에 따라 이달 25일로 예정된 2020학년도 입학식과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행사를 취소한 바 있다.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한 별도의 지원 예산을 확보했고 외국인 유학생 학생생활관 집중 보호 관리동 공간 마련, 체온 측정소 설치, 학생회관 등에 소독 방역 및 손세정 비치, 예방수칙 포스터 부착 등 조치를 취했다.

제주대는 “지금까지 중국 유학생 2명이 미열 증상을 보였으나 진단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24시간 비상체계를 갖추고 관계 기관과도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