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수 “민주당, 제주시갑 전략공천 재심 요청”
상태바
박희수 “민주당, 제주시갑 전략공천 재심 요청”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02.24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희수 예비후보.
박희수 예비후보.

24일 더불어민주당 전략공천관리위원회가 제주시갑 지역구에 송재호 전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을 전략공천 후보로 확정한 가운데 같은 당 박희수 예비후보가 재심을 요청하고 나섰다. 

박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현역의원의 불출마 선언으로 제주시갑 지역에 전략공천을 할 수 있다는 데엔 동의하지만 지역에 대한 고려도 없이 일방적인 의사결정과 통보는 문재인 대통령이 강조하는 민주주의의 기본원칙인 절차적 정당성에 위배하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특히 이번 전략공천 확정 발표는 지난 제주도지사 선거에서의 패배를 재현할 수밖에 없으며 민주당에 대한 도민의 불신을 키워 제주도 국회의원 선거 전체를 어렵게 만들 수 있다”며 “갑지역에 대한 후보자들 간의 경선을 통해 합리적인 절차와 과정이 있을 줄 알았다”고 비판했다. 

또 “중앙당의 일방적 결정은 후보자는 물론 도민 누구도 받아들이기 어려울 것”이라며 “지금 제주사회에선 송재호 전 위원장에 대한 각종 의혹들이 회자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에 대한 사실 확인과정도 없이 전략공천을 확정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전 지난해 12월 첫 번째 예비후보자로 등록, 우리 더불어민주당의 당헌과 당규를 지키고 제주도민의 민심을 되새기며 선거운동에 매진해 왔다”며 중앙당을 상대로 “전략공천에 대해 이의신청과 재심을 요청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