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코로나19 신속 대응 위한 혁신기획단 출범
상태바
제주도의회, 코로나19 신속 대응 위한 혁신기획단 출범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07.09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전경
제주도의회 의사당 전경. (사진=제주투데이DB)

제주도의회가 코로나19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혁신기획단을 출범한다. 

9일 도의회는 도민 생활 안정과 지역 경제 회생을 꾀하기 위해 한시적으로 ‘의회혁신기획단’을 꾸려 운영한다고 밝혔다. 

기획단장은 홍명환 의원(더불어민주당·제주시 이도2동갑)이, 고문은 성낙인 전 서울대학교 총장이 맡는다.  

기획단 운영계획안에 따르면 △도민 접촉 강화 △의회 내 조직 체계 및 인사시스템 정비 △특별위원회 기능 보완 및 조정 △전문성 및 청렴도를 높이기 위한 의회 교육 강화 등이 골자다. 

홍 의원은 “오는 9월 임시회가 열리기 전 4대 과제와 관련한 각종 조례의 제·개정 및 제도 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중장기과제에 대해선 향후 특위와 의회운영제도개선위원회를 통해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좌남수 의장은 “의회혁신기획단의 발족을 계기로 도민과 의회 간 의사소통을 강화하고 상임위와 특위의 기능과 역할을 활성화해 도정 견제기구로서 임무를 충실히 하겠다”며 “의원교육과 토론회 등을 전폭 지원해 의정 역량을 최대한 끌어올려 민생 문제를 속 시원하게 해결하는 의회의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