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제2회 추경 예산안 심사 13일→16일로 연기
상태바
제주도의회 제2회 추경 예산안 심사 13일→16일로 연기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07.09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본회의가 열리는 모습.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제주도의회 본회의가 열리는 모습.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올해 제2회 제주특별자치도 추가경정 예산안 심사가 오는 16일부터 이뤄진다. 

9일 제주도의회 의회운영위원회(위원장 김용범)는 제384회 임시회 폐회 중 2차 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추경 예산 심사가 진행되는 제385회 임시회는 당초 13일부터 시작할 예정이었으나 제주도로부터 예산안 제출이 늦어져 3일 연기됐다. 

이날 김용범 위원장은 “추경안 제출이 늦어진 데 대해 여러 의원이 유감을 표했다”며 “앞으로 이런 일이 없도록 유념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제385회 임시회는 16일부터 28일까지 13일간 진행되며 추경 예산안 심사를 비롯 각종 조례안 제·개정이 다뤄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