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지역화폐 10월부터 발행
상태바
제주도 지역화폐 10월부터 발행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08.03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정의당 등 진보정당과 시민사회에서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매출 증대를 위해 도입할 것을 요구해온 지역화폐를 발행하기로 결정했다. 

3일 열린 ‘제주지역화폐 발행 추진TF팀’ 회의에서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3일 오는 10월부터 처음으로 제주 지역화폐를 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제주도에 따르면 제주 지역화폐의 발행 규모는 올해 200억 원을 시작으로 해서 2021년 1500억 원, 2022년 2000억 원을 목표로 3년간 총 3700억 원 규모로 계획하고 있다.

지역화폐 발행 목적은 도민과 관광객의 소비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 증대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이다.

제주 지역화폐는 도민과 관광객의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카드형·모바일형 전자상품권으로 발행되며, 대형마트 및 사행ㆍ유흥업소 등을 제외한 도내 가맹점으로 등록된 모든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제주도는 지역화폐 이용 활성화를 위해 할인 또는 캐시백 제공 등의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방안도 수립 중이다.

제주도는 ‘비대면’ 경제 활성화를 조속히 지원할 수 있도록 8월 중 공개입찰을 통해 발행·운영에 대한 전문기관을 선정하고, 가맹점 통합관리·부정유통 방지·통합이력관리·빅데이터 분석 활용 등 통합관리 플랫폼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대행업체 선정 후 지역화폐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을 구축하고, 오는 2022년까지 제주 멤버십 서비스, 포인트 뱅크 구축 등을 추가 개발할 예정이다.

각 단계적 계획을 보면 우선 1단계로 올해에는 지역화폐 발행에 맞춰 유통·정산 등의 결제서비스를 제공하고, 소비패턴 분석을 지원해 가맹점 확보를 유도한다.

2단계로는 관광객 재방문 유도를 위한 포인트 및 마일리지 적립 등 제주 멤버십 서비스를 제공한다.

3단계로는 잔액 기부 및 낙전 서비스를 통해 지역화폐의 공익적 활용을 위한 포인트 뱅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지역화폐 발행을 위해 3일 지역화폐 발행 및 운영에 관한 조례를 입법예고하였고 오는 9월 의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아울러 전 국민을 대상으로 제주 지역화폐 명칭을 공모하고 가맹점을 모집하는 등의 준비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주도는 도의회, 소비자단체, 상인회, 관련단체 및 전문가 등으로 지역화폐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지역화폐 발행과 운영에 관한 제반 사항을 협의할 계획이다.

 

■ 한편, 도는 지역화폐 발행에 따른 국비 16억을 확보한 상태이며 할인 또는 인센티브 제공에 이를 투입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