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개발공사,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삼다수 2만2400병 지원
상태바
제주개발공사,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삼다수 2만2400병 지원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08.04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개발공사, 500㎖ 삼다수 2만2400병 구호물품으로 전국재해구호협회 전달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는 이번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청북도와 강원도, 경기도 지역에 제주삼다수를 긴급 지원한다.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고 있는 제주개발공사는 4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에 지원할 500㎖ 제주삼다수 2만2400병을 전국재해구호협회로 전달했다고 밝혔다.

충북과 강원, 경기 등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이재민 등에게 무상 지원될 예정이다.

제주개발공사는 지난달 수돗물 유충 발생 사건으로 피해를 입은 인천 지역 등지에 제주삼다수 2ℓ제품 2만700여병을 전달하고, 올해 네 차례에 걸쳐 대구, 경북지역을 비롯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과 선별진료소 등에 제주삼다수 22만병을 긴급 지원한 바 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우리 공사에서는 2014년부터 재난, 재해에 대한 예방과 효율적인 구호활동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협약을 맺고 재난, 재해가 발생한 지역에 삼다수를 지원하고 있다”며 “힘든 역경을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국민생수' 역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