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도민회의 "국토부, 제2공항 언론공작 협조공모 정황 드러나"
상태바
비상도민회의 "국토부, 제2공항 언론공작 협조공모 정황 드러나"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08.19 15:1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관련자 전원 징계 처벌 및 대도민 공식 사과 촉구

“국토부는 시대착오적인 언론 공작 중단하고 관련자 전원 징계 처벌하라.”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는 국토부 관계자가 제2공항 찬성 단체를 만나서 언론공작을 위해 협조 공모한 정황이 드러났다면서 이같이 촉구했다.

비상도민회의는 18일자 제주투데이 기사를 인용하며 “제주특별자치도의회가 제주 제2공항 갈등해소를 위한 도민의견수렴 절차에 들어가 있는 상황에서 국토교통부가 제주 제2공항 찬성단체 대표를 만나 찬성단체들의 적극적인 활동과 의견을 요구한 사실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앞서 제주투데이는 제2공항건설촉구범도민연대의 단체 SNS(밴드)에 대표 명의로 올라온 공지를 통해 지난 12일 제주를 찾은 국토부 김상도 항공정책실장과 오원만 신공항기획과장이 제2공항 찬성단체 관계자를 만나 적극적인 활동을 당부한 정황을 파악하고 보도한 바 있다.

이와 관련 비상도민회의는 "이 공지에는 국토부는 부동산업자가 대표로 있는 이 찬성단체를 만나 ‘언론에서 비춰지는 내용이 반대가 많다는 이유를 들며 찬성단체들의 더 적극적인 의견과 활동을 당부’했다는 내용이 들어있다."면서 “구체적으로 공문 형식의 문서 및 상경집회, 타 단체와의 연대 등 여론을 움직일 수 있는 방법을 서로 논의를 하여 국토부 및 제주도에 제2공항의 빠른 고시와 건설을 돕기로 하였다”는 내용이 들어있다고 설명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이는 국토부가 이제 공공연하게 찬성단체를 활용, 제2공항 건설계획에 대해 도민 여론을 호도하고자 하는 여론 공작을 하고 있다는 구체적인 정황이 확인된 것”이라며 “국토부가 찬성단체와 서로 논의를 해 상경집회 및 타 단체와의 연대 등 여론공작을 하겠다는 것이나 다름없다. 이로써 국토부가 그간 제주도의회의 도민의견수렴 방안에 대해 공개 개입했던 이유가 밝혀진 셈이다. 국토부는 제2공항의 정당성을 상실했음을 스스로 자인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국토부는 공정한 도민의견수렴 절차를 음해하고 도민의 자기결정권을 침해하는 모든 제2공항 절차를 중단해야 한다. 국토부는 즉각 시대착오적인 행위를 중단하라.”고 촉구한 비상도민회의는 “독재정권 시대나 있었던 언론공작 행위를 공공연하게 하겠다는 그 발상의 책임 소재가 누구인지 정확히 밝혀야 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비상도민회의는 국토부에 찬성단체를 만나 ‘여론을 움직일 수 있는 방법을 서로 논의한’ 김상도 항공정책실장 등 관련자에 대해 즉각적인 감사와 징계절차에 착수할 것과 공식적으로 제주도의회와 제주도민에게 사과할 것을 촉구했다.

제주제2공항 건설촉구 범도민연대 단체 밴드 화면 갈무리(김재훈 기자)
제주제2공항 건설촉구 범도민연대 단체 밴드 화면 갈무리(김재훈 기자)
제주제2공항 건설촉구 범도민연대 단체 밴드 화면 갈무리(김재훈 기자)
제주제2공항 건설촉구 범도민연대 단체 밴드 화면 갈무리(김재훈 기자)
제주제2공항 건설촉구 범도민연대 단체 밴드 화면 갈무리(김재훈 기자)
제주제2공항 건설촉구 범도민연대 단체 밴드 화면 갈무리(김재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다하다 2020-08-20 00:37:00
이젠 언론공작까지 하는건가?
국토부 갈데까지 가는구나.

제주 2020-08-19 20:32:38
공모하는거봤어 김재훈기자 한번보고싶네 뭐한마디한다고 너의 성향은 안변하겠지 하지만 기자라면 보도하기전에 내가정당하게 이정보를 취득했는지를부터봐라 어디 선동질하는 말이 있냐 도청홈피가서 의견올리라는게 공모냐 그럼청와대 청원올리라고 여기저기 주소퍼나르는건 뭐냐 이렇게라도해야 클릭수오르고 그래야 돈받으니 그렇겠지 당신같은기자때문에 수많은기자들이 욕먹는거야 당장 사과하고 간첩질은 좀그렇다 정힘들면 내가 소주한잔은 사줄게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