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배 씨 "여론조사 가중치 없이 전체 도민에게 물어야"
상태바
김경배 씨 "여론조사 가중치 없이 전체 도민에게 물어야"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11.26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지사, 제2공항 공군기지로 이용않겠다는 확답 받아오겠단 약속 이행해야"

제2공항 피해 지역 주민 김경배 씨는 26일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원희룡 제주도정이 주장하는 제2공항 관련 여론조사 방식에 문제를 제기했다.

김경배 씨는 "여론조사 진행 문제에서는 조상 대대로 살아온 고향을 지켜내어 살던 대로 살고 싶은 4개 마을 주민의 아픔은 아랑곳하지 않고, 없던 이득을 챙기기 위해 혈안이 된 사람들을 피해자라 규정하며 성산읍 전체 주민에 대해 가중치를 두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도의회특위와의 면담도 계속해서 회피하며 여론조사 자체를 방해하려는 듯한 행보를 하고 있다."며 " 현공항을 활용할지 제2공항을 할지 가중치 없이 전체도민에게 묻는 여론조사에 당장 합의하라"고 원 지사에게 촉구했다.

그러면서 "제2공항 중요환경훼손 우려가 있을시 중단 요청하겠다는 약속과 제2공항에 공군기지 안하겠다는 대통령의 확답을 받아오겠다던 약속을 이행하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