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매거진 ‘드림제주21’ 겨울호 발간
상태바
제주도의회 매거진 ‘드림제주21’ 겨울호 발간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12.16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집 ‘코로나19로 돌아본 제주의 3·6·5’, ‘좋은 공간, 좋은 교육’
좌남수 “재난 위기에서도 꿋꿋이 일상을 움직이는 노동자 응원“
드림제주21 겨울호 표지.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드림제주21 겨울호 표지.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16일 매거진 ‘드림제주21’ 겨울호(통권 제29호)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이번 겨울호는 좌정묵 시인의 시 ‘오늘은 그 길을 걸어가겠다’로 열고 한 해를 마무리하며 걸어온 시간과 걸어갈 시간의 다짐을 담고 있다. 

첫 번째 특집 ‘코로나19로 돌아본 제주의 3·6·5’는 제주의 생태계를 교란하는 식물 3종, 코로나19를 넘어 세계로 나가는 6차산업 그리고 위드 코로나 시대, 제주가 바라볼 가치 5선 등으로 구성됐다. 

두 번째 특집 ‘좋은 공간, 좋은 교육’은 어른들이 주는 선물 ‘마을 도서관’, ‘늚’의 사회학, 그리고 ‘우리를 화합하게 만드는 공간’에 대한 권정우 탐라지예 건축사사무소 대표의 의견을 실었다. 

이밖에 예술 서식지로 탈바꿈한 예술곶 산양, 제주어 사문 ‘그릇제도 매기독닥’, 제주의 노포 ‘현경식당’, 제주의 음식 ‘꿩엿’, 도로명 주소로 들여다 보는 제주 이야기, 생태미술가 강술생 작가와 고분양태 고양진 장인 등 제주 곳곳 삶의 모습을 조명했다. 

좌남수 의장은 발간사를 통해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라야 코로나 극복도 가능하다”며 “언제 끝날지 모를 재난 위기에서도 우리 사회 음지 곳곳에서 변함없이 일상을 지키며 세상을 움직이는 노동자를 응원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2020년을 마무리하고 맞이하는 2021년에는 코로나로부터의 고립과 단절의 틀을 깨고 제주 사회가 지향해야 할 가치인 따듯한 관계 복원을 위해 도의회의 역할을 충실히 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계간지 ‘드림제주21’ 구독 및 기고를 희망하는 개인 및 단체는 도의회 민원홍보담당관실 미디어팀(064-741-2285)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