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에너지 100년 역사를 집대성하다
상태바
제주 에너지 100년 역사를 집대성하다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1.01.25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너지백서 ‘짇을커에서부터 ᄇᆞ름도래기까지’ 발간
제주에너지백서 1권 표지.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공)
제주에너지백서 1권 표지.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공)

지난 약 100년간 제주도 에너지 역사를 총망라한 제주에너지백서가 나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5일 ‘제주에너지백년-짇을커에서부터 ᄇᆞ람도래기까지’를 3권에 걸쳐 모두 1700여쪽 분량으로 발간했다고 밝혔다. ‘짇을커’와 ‘ᄇᆞ람도래기’는 각 땔감과 풍력발전기를 제주어로 표현한 말이다. 

백서는 지난 2019년 개정된 ‘제주특별자치도 에너지기본조례’ 근거로 지난 100년 동안 제주도 에너지 개발과 사용의 역사를 담았다. 

백서에 담긴 각종 통계자료는 지난 2017년을 기준으로 작성됐으며 2018~2019년의 자료도 일부 포함됐다.

제1권은 석유, 석탄, 가스, 전력 등 에너지원별 수급 역사와 화석연료 사용 이전 에너지 생활사 등 에너지 변천사를 수록하고 있다. 

제2~3권은 자료편으로 일제강점기인 1900년부터 2000년까지 지역 언론에 보도된 에너지 관련 기사 1000여건을 원문 사진과 함께 게재하고 있다. 

도는 제주에너지백서를 도내 읍·면·동 주민센터와 공공도서관, 도외 국·공립 대학도서관, 관계기관 및 단체 등에 배부할 예정이다. 

또 제주도청과 제주에너지공사 홈페이지에 원문 PDF파일을 올려 누구나 내려받을 수 있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