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6-24 17:41 (금)
설 차례상 물가 전년대비 11% 상승...4인 기준 26만6870원
상태바
설 차례상 물가 전년대비 11% 상승...4인 기준 26만6870원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1.02.02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한파, 수산물 조업부진 등으로 대다수 품목 큰 폭으로 상승
"물가안정을 위해 정부비축 물량 공급 확대 절실"

올해 설 차례를 준비하는 데 드는 비용은 4인 가족 기준, 전년대비 11.0% 상승한 26만6870원선이 될 것으로 조사되었다.

지난해 긴 장마와 올 겨울 폭설과 한파 등의 영향으로 출하량 감소한 사과‧배를 비롯한 과일류 및 일부 채소류의 가격이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이 주된 요인으로 파악된다. 물가안정을 위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제주상공회의소는 지난달 27·28일 이틀 동안, 제주도내 재래시장을 대상으로 설 제수용품 중심 가격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2일 발표했다. 

4인 가족 차례 상에 과실류 7품목과 나물 채소류 7품목, 육류 및 해산물류 6품목, 기타 가공식품 6품목으로 총 26개 품목을 올린다는 가정으로 가격을 조사한 결과 전년대비 11.0% 상승한 26만6870원으로 파악됐다.

과일류 7개 품목을 구매할 경우 가격이 모두 올라, 지난해 설 명절 대비 28.8% 상승한 7만9290원이 소요 될 것으로 조사되었다. 특히 지난해 긴 장마의 영향으로 공급이 감소한 사과, 배는 높은 가격을 형성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과실류중 ‘사과(5개)’의 경우 지난해보다 37.5%상승한 1만8330원대에 거래되고 있었으며, ‘배(5개)’의 경우에는 38.9% 상승한 2만0830원선, ‘단감(5개)’의 경우 가격이 16.8% 상승한 6330원선, ‘귤(노지1kg)’의 경우 13.7% 상승한 2990원선, ‘밤(1kg)’의 경우 34.6%상승한 1만1670원선, 대추(300g)는 11.6%상승한 6140원선, 곶감(10개)의 경우 18.2%상승한 1만3000원대의 가격을 보였다.

나물채소류 7개 또한 모든 품목의 가격이 올라 지난해 보다 10.8% 상승한 3만340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무를 제외한 채소류 전부 작황이 좋지 않아 높은 가격대를 보인다.

품목별 조사결과, ‘시금치(400g)’의 경우 39.9% 상승한 2700원선, ‘젖은고사리(400g)’의 경우 10.7%상승한 9130원선, ‘콩나물(국산1kg)'의 경우 전년도와 동일한 1500원선, ‘도라지(400g)’의 경우 역시 전년도와 동일한 8000원선, ‘애호박(1개)’의 경우 5.0%상승한 2500원선, ‘무(2kg)'는 13.8%하락한 1880원선, ‘대파(1kg,1단)’의 경우 47.0%상승한 4630원선으로 조사되었다.

육고기, 계란, 해산물류 6개 품목을 구매할 경우 작년 설보다 3.4% 상승한 11만6650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중 조류인플루엔자(AI)로 공급이 감소한 계란, 조업부진에 따른 오징어 가격이 강세를 보였다.

육류와 계란류에서 ‘소고기(산적,등심 1kg)’는 지난해보다 0.7% 상승한 5만1000원선, ‘돼지고기(오겹1kg)’의 경우 6.5% 상승한 2만4650원선, 계란(일반란 10개)은 작년대비 19.8% 상승한 3150원선에 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해산물류에서 ‘옥돔(국산1마리)’은 1.8% 상승한 2만3750원선, ‘동태포(500g)’의 경우 6.3% 하락한 7500원선, ‘오징어(2마리)’는 32.0%상승한 6600원선에 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차례상에 오르는 밀가루(2.5kg), 두부(국산) 4모, 청주(1.8L), 송편(500g), 가래떡(1kg), 팥 시루떡(2빚) 등 가공식품류 6품목을 구매할 경우 지난해보다 4.9% 상승한 6만590원선이 소요될 것으로 조사되었다.

제주상의 관계자는 “올 겨울 생산이 양호한 주요 월동채소(무, 양배추, 당근 등)의 가격은 하락한 반면, 지난해 긴 장마와 올해 한파의 영향을 받은 과일 및 일부 나물채소류(시금치, 대파)는 작황이 부진하여 물가가 큰 폭으로 상승했다. 또한 지속된 어획량 감소로 인해 생선류 물가도 다소 올라, 설 차례상을 준비하는 비용은 전년대비 많이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