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제2공항, 도민 마음 헤아려 가며 궁리해야”
상태바
이낙연 “제2공항, 도민 마음 헤아려 가며 궁리해야”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1.02.28 11:41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제주4·3평화공원교육센터서 열린 기자간담회서 밝혀
28일 오전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제주4·3평화공원교육센터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답변하고 있다. (사진=조수진 기자)
28일 오전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제주4·3평화공원교육센터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답변하고 있다. (사진=조수진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제주 제2공항과 관련해 “도민의 마음을 헤아려 가며 시간을 갖고 궁리해야 할 때가 됐다”고 말하며 최근 진행된 여론조사 결과를 무겁게 받아들이는 모습을 보였다.

이 대표는 28일 오전 제주4·3평화공원교육센터에서 열린 제주4·3희생자유족회 및 4·3단체 간담회에 이어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최근 진행된 제2공항 도민 여론조사에서 ‘반대’가 높게 나온 결과에 대해 “어찌됐건 결과를 존중해야 한다”면서도 “제주도가 직면한 문제들이 여전히 남아있어 어떻게든 해결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인구의 급속한 유입에 따른 환경과 교통의 문제, 그리고 외래 관광객을 비롯한 방문자의 폭증에 따라서 공항 인프라를 어떻게 확충할 것이냐의 문제는 해결이 안 된 채로 남아있다”며 “이런 문제들을 도민의 마음을 헤아려 가면서 조금 시간을 갖고 궁리해야 할 때가 됐다”고 설명했다. 

또 “(찬성이나 반대 중) 어느 쪽도 선택하거나 배제하거나 그런 단계까지 말씀드릴 수는 없고 구체적인 방향을 먼저 제시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말을 아끼면서도 “어제 제주에 왔는데 하늘에서 15분 이상 돌다가 내렸다. 이런 일들이 비일비재할 것이기 때문에 어떻게든 해결해야 하지 않겠는가”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론조사 결과를 존중하면서 면밀히 보고 도민들의 뜻을 살피면서 해결방안에 대해 슬기롭게 궁리를 시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 대표는 위령제단에 분향과 참배를 한 뒤 위패봉안실을 둘러보고 제주4·3평화공원교육센터에서 열린 제주4·3희생자유족회 및 4·3단체 간담회에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니는 감이 안된다. 2021-02-28 15:15:05
니마음속에 해저터널있다는거 안다.
전남지사때부터 해저터널 주장했지?
니동네나 좋지 수도권과 영남에는 요금과 시간에서 전혀 좋으게 없단다. 공사기간도 많이 들고 공사비는 공항보다 5배나 많은 25조나 든다. 국내항공산업은 어떻게 할래? 시진핑방한후 밀려드는 요우커는 어떻게 감당할래? 그런 경제감각과 이기주의로 무슨 대통령이 될래? 당장 집어치워라.ㅈㅈ

도민이 원하는 2021-02-28 13:09:25
도민이 원하는 지역을 잦으면 된다 .. 현공항이든 .. 대정이든 .. 성산은 제외하고 ..

제주사랑 2021-02-28 12:32:57
제주를 왕래할 때 마다 연착,결항,붐비는공항,교통난을 보면서 신공항이 빨리 생기길 바라 왔습니다. 국회의원3인은 가덕도 비행장건설은 찬성서명하고,제주제2공항은 끝까지 침묵을 지키는 이유는 뭔가요? 이번 투표결과는 동쪽지역,서귀포지역은 찬성이 우세하고 서쪽지역 특히 공항 인근지역은 반대가 우세하다는 것은 대규모 국책사업에 따른 이익을 타지역에 내어줄 수 없다는 핌비현상을 극명하게 보여준 결과라고 볼 수 있습니다.하루 빨리 국가 백년대계를 보시고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서 배려하고 양보하는 미덕을 보여 주시길 바랍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