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6-28 22:43 (화)
제주개발공사, 한국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 도협회와 업무협약
상태바
제주개발공사, 한국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 도협회와 업무협약
  • 제주투데이
  • 승인 2021.04.20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 활성화로 사회적가치 창출
업무협약식 사진(왼쪽부터 한국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 제주도협회 박상현 이사, 양창오 부회장, 이민숙 협회장, 제주개발공사 김정학 사장, 이경호 기획이사, 부성환 경영지원본부장)
업무협약식 사진(왼쪽부터 한국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 제주도협회 박상현 이사, 양창오 부회장, 이민숙 협회장, 제주개발공사 김정학 사장, 이경호 기획이사, 부성환 경영지원본부장)

도내 발달 장애인 일자리창출 및 자립지원 등 적극 협력키로도민의 공기업인 제주개발공사가 도내 중증장애인생산품생산시설에서 만든 제품에 대한 구매를 확대함으로써 사회적가치 창출에 나선다.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와 (사)한국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 제주특별자치도협회(협회장 이민숙)는 19일 중증장애인생산품생산시설인 제주시 조천읍 소재 아가곱드래에서 도내 발달장애인의 일자리 창출 및 자립 지원을 위한 사회적가치 실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올해를 ESG 경영의 원년으로 선포한 제주개발공사의 경영방침의 일환으로 추진됐는데,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 활성화를 통해 도내 발달장애인의 일감을 확보하고 이에 따른 발달장애인 일자리 확대 및 자활기회 마련의 선순환 구조를 정착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현재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특별법’에 따라 공공기관은 총 구매액의 1% 이상을 중증장애인생산품으로 구매하도록 하고 있다.

이에 제주개발공사에서는 2018년 2억1900만원, 2019년 3억9700만원, 2020년 5억3900만원으로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량을 매년 확대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중증장애인 우선구매 활성화 ▶중증장애인생산시설의 판로개척 공동노력 ▶중증발달장애인 일자리 제공과 근로능력 개발 지원 등 도내 발달장애인의 자립 생활을 증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협력하게 된다.

협회에는 제주지역 직업재활시설 및 중증장애인생산품판매시설 등 총 11개 시설이 가입돼 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도민의 공기업으로서 우리 공사에서는 올해를 ESG 경영의 원년으로 삼고 사회적 책임 경영에 매진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중증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을 위하여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를 적극 이행하는 등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역할을 이행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