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1-10-17 13:45 (일)
[재주人터뷰]싱어송라이터 이소
상태바
[재주人터뷰]싱어송라이터 이소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1.08.16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극장 이디홀(2dhall)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숲속 호랑이처럼 고요하고 날렵하게 자신의 작업을 이어가는 제주 아티스트들을 소개하는 영상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영상에 담긴 아티스트들은 제주에서 활동하면서 느낀 생각들을 솔직담백하게 들려준다. 제주투데이는 범 같은 '재주꾼'들이 보다 널리 알려질 수 있도록 [재주人터뷰] 코너를 통해 이디홀이 만든 콘텐츠를 독자들에게 소개한다. <편집자주>

긴 밤 잠 못 드는 누군가, 시린 바람에 휘청이는 누군가, 외로움에 날을 세우는 누군가를 위해 그는 “토닥토닥 빛을 내린”다. 뮤지션의 길로 들어선 지 15년차, 솔로로 활동한 지 7년차인 싱어송라이터 ‘이소(e_so)’.  

가장 행복했던 순간은 “좋아하는 사람과 노을을 보러 갔을 때, 좋아하는 사람과 바다를 보러 갔을 때”이고 영감을 주는 것은 “지금까지 만난 사람들”이다. 그의 노래가 ‘사람’을 향하고 ‘위로’를 전하는 건 당연한 일일 수도 있겠다. 

손을 움직일 수 있을 때까지, 목소리가 나올 때까지 지금처럼 음악하고 싶다는 이소. 앞으로 그가 건넬 위로들을 떠올리니 입가에 옅은 미소가 떠오른다.

인터뷰 영상

 

공연 영상_♪불 켜진 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