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1-10-29 00:43 (금)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 재임명 될 듯...정무부지사 예정자로 지명
상태바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 재임명 될 듯...정무부지사 예정자로 지명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1.08.1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8일 열린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회에서 고영권 정무부지사가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사진=제주도의회 제공)

현재 공석인 제주도 정무부지사 직에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가 재임명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구만섭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권한대행은 정무부지사 예정자로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를 지명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해 9월 민선 7기 세 번째 정무부지사로 임명된 고 전 부지사는 지난 8월 12일 원희룡 전 도지사의 중도 사임함에 따라 지방별정직공무원 인사규정에 의거하여 자동 면직된 바 있다.

제주도는 정무부지사의 재임용 여부와 관계없이 제주특별자치도 특별법에 의거하여 인사청문을 반드시 걸쳐야 함에 따라 도의회와의 협의를 통하여 고영권 정무부지사 지명자에 대한 인사청문을 요청할 예정이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고영권 지명자는 정무부지사 재임 당시 도의회와 언론계를 비롯하여 각계각층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함께 법조계 근무경력을 바탕으로 각종 현안을 해결하는 성과를 냈다”며 “민선7기 업무의 연속성과 코로나19 사태 대응 등 흔들림 없는 도정 운영을 위하여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를 지명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고영권 지명자는 제주시 한경면 고산리 출신으로 고산초·중학교와 대기고등학교, 서울대 법과대학을 졸업했다.

2005년 제47회 사법시험에 합격하고 2008년 제37기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후 2020년 9월 1일 제주특별자치도 정무부지사로 임용되기 전까지 법률사무소 청어람 대표변호사 등 12년간 변호사로 활동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