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5-25 18:05 (수)
제주상의-말레이시아 경제교류 구축 시도
상태바
제주상의-말레이시아 경제교류 구축 시도
  • 편집팀
  • 승인 2021.09.09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상의 방문 투자, 수출, 관광 등 교류협력방안 논의

 제주상공회의소는 코로나 이후를 대비해 주한말레이시아대사관 투자부(말레이시아 투자진흥청 서울사무소)와 투자, 수출, 관광 등 상호경제협력을 추진한다.

 9일 오후 제주상공회의소 4층 중회의실에서 개최된 간담회에는 양문석 제주상공회의소 회장과 모하마드 리두안 모하마드 자브리 말레이시아 투자진흥청 서울사무소장, 노하리자 모하마드 유노스 말레이시아 대외무역개발공사 참사관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호 경제교류 활성화를 위한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양문석 제주상공회의소 회장은 “코로나 전까지 제주-말레이시아 직항노선이 운영되었고, 19년 기준 중국, 일본, 대만에 이어 네 번째로 많은 관광객이 제주를 방문하는 등 양 지역간 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졌다.”고 말하며 “코로나를 극복하고 빠른 시일 내에 교류가 정상화 되길 고대한다.” 전했다.

 이어 양 회장은 “금일 간담회를 계기로 향후 경제발전의 좋은 파트너로서 친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자.”고 제안했다.

 리두안 투자진흥청 서울사무소장은 “제주는 대한민국 최고의 휴양지이지 국제자유도시로서 말레이시아와 상호 투자, 관광 등 경제활성화를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제주상공회의소를 방문하였다.”고 말하며 “앞으로 교류협력을 강화하여 서로 발전적인 관계를 구축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양 기관 소개와 상호 교류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코로나 이후 제주-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직항노선 복구, 말레이시아 경제단체와의 상호협력관계 구축 지원, 제주 우수제품 말레이시아 진출을 위한 박람회 참가지원, 제주지역 투자홍보 등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