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1-10-17 13:45 (일)
이제 작은도서관에서도 전자책 열람 가능해진다
상태바
이제 작은도서관에서도 전자책 열람 가능해진다
  • 박소희 기자
  • 승인 2021.09.20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전자 작은 도서관’ 구축
<사진제공=노형꿈틀작은도서관>
<사진제공=노형꿈틀작은도서관>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도서관 현장 이용에 제한이 많아짐에 따라 전자책 1000여 권 열람이 가능한 ‘전자 작은 도서관’ 구축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도내 대부분의 공공도서관이 전자도서관을 구축하고 있지만, 작은도서관의 경우 전자책 열람 서비스가 구축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자 작은 도서관’은 올해 말부터 ‘작은도서관 도서대출 시스템(K-LAS)’에 회원 등록된 도민이면 누구나 PC나 모바일로 ‘제주도 작은도서관협회 홈페이지’에서 시간과 장소의 구애 없이 어린이, 문학도서 등을 열람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전자책에 음성기능을 탑재해 어르신·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독서 편의도 증진시킬 예정이다.

이 외에도 취약계층의 독서문화 확산을 위해 도내 3군데 점자도서관에 점자책과 일반도서 등의 구입도 지원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도서관 이용에 제약이 많아지면서 도민들의 독서 욕구가 충분히 해소되지 못하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독서 욕구 해소 및 독서문화 확산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