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2-01-26 02:08 (수)
롯데면세점 제주, 청년 발달장애인 카페‘플로베 롯데점’에 1천만 원 후원금 전달
상태바
롯데면세점 제주, 청년 발달장애인 카페‘플로베 롯데점’에 1천만 원 후원금 전달
  • 김태윤 기자
  • 승인 2021.11.2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4일, 롯데면세점제주 이종민 점장과 윤남호 부점장은 일배움터를 찾아 친환경 용품 도입을 위한 후원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롯데면세점제주(법인장 김주남)는 지난 24일 제주 지역 청년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과 장애에 대한 사회적 편견 해소에 앞장 서온 사회적 기업 ‘일배움터(대표 오영순)’에 1천만 원을 기부했다. 이날 열린 후원금 전달식에는 롯데면세점제주 이종민 점장과 윤남호 부점장, 일배움터 오영순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사회적기업 일배움터는 ‘남들처럼 그렇게 평범하게’를 슬로건 아래 장애인의 자립과 직업 재활을 위해 원예·도자기 공방과 카페 ‘플로베(FLOVE)’를 운영하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발달 장애인의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고자 2019년부터 일배움터와 업무협약을 맺고 롯데면세점 제주점 4층에 위치한 ‘플로베 롯데점’의 매장 임대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플로베 롯데점은 제주 청정 환경 보호에도 앞장서고 있다. 매장 용기로 생분해 빨대와 영구적으로 사용 가능한 머그컵 및 텀블러를 활용하여 일회용품 사용량을 줄여나가고 있다. 이번에 롯데면세점이 기부하는 1천만 원의 후원금 또한 플로베 롯데점의 친환경 용기 활용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이로써 롯데면세점 제주는 이번 1천만 원의 후원금을 포함하여 3년간 총 5천만 원의 발전 기금을 사회적기업 일배움터에 기부했다.

오영순 일배움터 대표는 “플로베는 청년 발달장애인의 일자리뿐만 아니라 환경문제에 고민하여 꾸준한 환경캠페인을 시행하고 있다”며 “롯데면세점의 지속적인 후원을 통해 플로베는 장애인에게는 일자리를, 제주도에는 청정 환경을, 도민에게는 휴식과 위안을 제공하는 공간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종민 롯데면세점 제주 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무분별한 일회용품 사용이 제주의 청정 자연환경을 위협하고 있다”고 전하며 “롯데면세점 제주는 앞으로도 ESG경영 일환으로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에 동참하고, 장애인 처우 개선에도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