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2-05-17 10:14 (화)
문종태 지방선거 불출마 “첫 출마 때부터 임기 후 떠나자 생각”
상태바
문종태 지방선거 불출마 “첫 출마 때부터 임기 후 떠나자 생각”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2.01.03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종태 의원이 3일 도의회 기자실을 찾아 다가오는 지방선거 도의원 선거에 불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문종태 의원이 3일 도의회 기자실을 찾아 다가오는 지방선거 도의원 선거에 불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문종태 제주도의원(더불어민주당·제주시 일도1·이도1·건입동)이 다가오는 지방선거 도의원 선거에 불출마한다. 

문 의원은 3일 오전 도의회 기자실을 찾아 “이재명 후보의 대선 승리를 위해 탄핵의 촛불을 들었던 도민의 광장에 모든 것을 내려놓고 다시 서겠다”며 불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처음 출마를 할 때부터 4년 임기 제 모든 것을 쏟아내고 떠나자는 생각을 했었다”며 “아쉬움이 있었으나 결론은 불출마였다. 새로운 분의 의정활동에 박수를 보내는 저의 모습이 더 아름답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동안 의정활동 성과와 한계는 더 큰 제주, 더 큰 대한민국을 위한 씨앗이 되도록 할 것”이라며 “대선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이재명 후보는 일할 줄 아는 후보이며 실력, 실천, 실적이 검증된 후보”라며 “대한민국호를 앞으로 나아가게 할 수 있는 후보, 내 삶을 바꿀 수 있는 이재명 후보의 손을 잡아달라”고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