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1 15:55 (금)
제주 서귀포시 상예동 ‘예래헬스사우나’ 남탕 확진자 다녀가
상태바
제주 서귀포시 상예동 ‘예래헬스사우나’ 남탕 확진자 다녀가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2.02.03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6~31일 다녀간 방문자 검사 받아야
예래헬스사우나 전경. (사진=다음 로드뷰 갈무리)
예래헬스사우나 전경. (사진=다음 로드뷰 갈무리)

제주특별자치도는 서귀포시 상예동 ‘예래헬스사우나 남탕’(소보리당로 164번길 61)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다고 3일 밝혔다. 

이에 지난달 26일부터 31일까지 해당 시설을 이용한 방문자들에 대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제주안심코드 등 전자출입명부에 기록된 방문자들에게 안내가 이뤄지고 있지만 모든 방문자를 파악하기 어렵다는 판단에서다. 

확진자가 다녀간 시간은 지난달 26일부터 31일까지 엿새간 오전 6시부터 정오까지다. 같은 기간 방문한 사람은 코로나19 증상이 없어도 가까운 보건소에 전화 상담 후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이들은 확진자 밀접접촉자로 분류됨에 따라 보건소에서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한편 도는 역학조사 과정에서 밀집·밀폐·밀접도가 높은 장소나 현장 위험도와 접촉자 분류 기준에 따라 확진자 이동 동선을 공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