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6-24 17:41 (금)
4·3추념일에도 '제2공항 추진' 타령하겠다고?
상태바
4·3추념일에도 '제2공항 추진' 타령하겠다고?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2.04.01 19:42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행불인 묘역의 어머니(김춘화) 표석을 찾은 김정남 유족이 절을 올리고 있다. (사진=제주투데이)
4·3행불인 묘역(사진=김재훈 기자)

윤석열 대통령 당선자가 오는 3일 74주년 제주 4·3추념식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제2공항 찬성 단체에서 당일 제2공항 조속 추진을 요구하는 피켓팅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제2공항 찬성 단체들은 4·3추념식 당일 윤석열 당선자의 방문에 맞춰 4·3평화공원 진입 길목에서 제2공항 조속 건설을 요구하는 피켓팅을 준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제2공항 건설에 따른 부동산 개발 이익을 도모하는 제2공항 찬성 단체들이 경건한 4·3추념식 엄수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따른다.

윤석열 당선자가 이번 4·3추념식에 참석하면 보수정권의 대통령 및 당선자의 4·3추념식 첫 참석이라는 의미를 가진다.

하지만 제2공항 건설을 공약으로 내건 윤 당선자의 방문에 맞춰, 제2공항 추진 요구 피켓팅이 예고되며 4·3추념일마저 자칫 제2공항 건설 찬반 논란으로 얼룩질 수 있는 상황이다.

한편, 지난달 검찰 직권재심을 통해 4·3수형인들이 무죄를 선고받았다. 또 올해는 4·3희생자에 대한 배보상이 이뤄지는 첫 해다.

또 올해는 4·3 추가 진상조사를 시작하는 해이기도 하다. 4·3유족과 관계자 들은 아직 4·3의 완전한 해결까지는 갈 길이 멀다고 말하고 있다.

4·3추념식을 경건하게 보낼 수 있도록 적어도 당일만큼은 갈등을 야기하는 목소리를 낮출 필요가 따르는만큼 이번 피켓팅 시위에 대한 논란이 일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부동산투기공항 반대 2022-04-03 09:48:54
0.73%이겼는데 이재명은 깨끗이 승복했다. 작년 제2공항 도민여론조사에서 두 여론조사 기관에서 각각 2.9%, 7.3% 차이로 반대가 높았다. 도민들은 반대를 택했다.
이번 대선에서도 도민은 세계환경수도를 목표로 한 이재명후보를 윤보다 10프로 이상 더 지지했다.
그렇다면 윤석열은 제주도에서는 공약 패배를 깨끗이 인정하고 제2공항 백지화 인정해라.
투기꾼들에게 제주도민이 경고한다.
부동산투기공항은 절대 제주도에 들어올 수 없다. 명심해라.
제주도민이 이긴다.

민심은 반대 2022-04-03 09:48:00
도민공론화 결과 그대로 원희룡이가 불허하면
끝날 일이었다. 그런데 난데없이 도민공론화 반대를 뒤집고 허가를 내준거다.
제2공항 도민여론조사도 마찬가지다.
도민반대가 높았는데 찬성의견으로 국토부에 전달했다.
도민의견을 원지사 개인 의견으로 묵살해서 정반대 결과를 정부에 전달한 것이다. 국토부하고 짜고 친 고스톱이었을 것이다.
이번 지방선거는 제주도 도민주권 회복의 선거다.
도민의견 무시하는 나쁜 놈들 반드시 심판하자.

justin 2022-04-02 21:16:53
내 기자에게 물어 본다. 당신은 공항예정지로 선정되어 지금껏 재산상의 피해를 봐 왔으면서도 한 푼도 지원받지 못하고 억울함을 호소해도 제대로 들어 주는 이 없는 불쌍한 지역민들의 소리가 안 들리느냐? 애초부터 성산 찍어 놓고 공항건설 추진했냐? 이런저런 조건 다 고려해서 정해진 성산 제2공항인데, 그래서 피해 본 지역과 지역 주민들인데 그들의 목소리를 제대로 전달하지는 못할 망정 뭐가 어째? "타령"이라고? 너야 말로 억울한 사람들의 복장 터지는 타령 하지 말거라.

justin 2022-04-02 20:54:52
기자의 인식이 기괴하다. 제2공항을 찬성하는 것이 부동산 개밬이익을 노린 것이라고?
어디서 그 따위 해괴망칙한 소리를 쓰고 앉았나?
기자 니 눈에는 타 지역에 비해 제대로 된 먹거리, 제대로 된 산업 별로 없는 제주 동부지역의 어려운 삶의 현실이 보이지 않느냐? 제주 정치와 경제의 중심에서 오랫동안 소외된 또다른 주민들의 처절한 몸부림이 부동산 팔아 잘먹고 잘 살려는 이기적 행동으로 밖에 안 보이느냐? 기자의 이런 인식이 도민사회를 갈등의 늪으로 몰아 넣고 못 사는 사람은 영원히 몸부림만 치다 죽으라는 것에 다름 없다는 것을 알아라.

국토부도알고 도민들도알고있다 2022-04-02 18:47:47
영어 마을 만들때 도민여론 조사했나?
왜 제2공항은 여론조사하는건데?
제2공항 지역에서는 월등히 찬성이높다
다른 지역에서 여론조사 하는것은
자기 지역에만 모든걸 다 가져야한다는
지역 이기주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