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1 15:55 (금)
하민철, 흘천 야간 산책로 조성 약속
상태바
하민철, 흘천 야간 산책로 조성 약속
  • 박소희 기자
  • 승인 2022.05.17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민철 예비후보(사진=제주투데이 DB)
하민철 예비후보(사진=제주투데이 DB)

제주시 연동을 선거구에 출마한 국민의힘 하민철 도의원 후보는 17일 정책 보도자를 통해 ‘흘천 야간 산책로 및 주장애 데크 조성’을 약속했다. 

하민철 후보는 “흘천은 오라동에서 발원해 북서쪽으로 흘러 도두동에서 해안으로 흐르는 지방하천으로 양쪽 선거구의 경계이다 보니 그 어느 누구도 신경쓰지 않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하민철 후보는 “흘천 산책로 조성사업은 오라동 시점에서부터 도두동 해안까지 7.3㎞ 구간을 연결하는 흘천 친환경 산책로, 일명 ‘흘천락길’을 무장애 데크 및 야간조명 설치 등 야간 산책로로 연결하겠다”면서 “주간에는 물론 야간에도 휠체어, 유모차를 동반한 분들도 쉽게 다니실 수 있도록 완만한 산책로로 계획하여 5년마다 이루어지는 하천정비기본계획에 반영, 추진하겠다"고 공약했다.

그러면서 “조성으로 끝내지 않고 지속적인 관리로 깨끗한 도시 환경을 유지하여 시민 여러분들의 건강증진은 물론 도민과 관광객이 다시 찾고 싶은 연동(을)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