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1 16:41 (금)
김한규 제주시을 보궐 후보 "불평등한 세상, 정치로 바꾸겠다"
상태바
김한규 제주시을 보궐 후보 "불평등한 세상, 정치로 바꾸겠다"
  • 박지희 기자
  • 승인 2022.05.20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출정식 갖고 세몰이 ... "제주가 키운 김한규가 제주 키우겠다"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고 유세전을 본격 시작했다. (사진=박지희 기자)

김한규 더불어민주당 제주시을 국회의원 후보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10여일 앞두고 본격 세몰이에 나섰다.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었다.

이날 출정식에는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와 문대림 전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이사장, 강성의.강경흠 제주도의원 후보가 참석했다.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고 유세전을 본격 시작한 가운데 문대림 전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이사장,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가 연설하고 있다. (사진=박지희 기자)

첫번째 타자로 연설에 나선 문 전 이사장은 "정치인이 가져야 할 기본 덕목인 소통.경청의 리더십을 갖고 있다. 김한규를 통해 미래의 노무현.문재인을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문 전 이사장은 앞서 경선과정에서 불거진 전략공천 문제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도민을 무시한 것이 아니라 가장 경쟁력 후보가 김한규다. 김 후보의 공천은 도민 무시가 아닌 보배가 될 선물"이라면서 "인간적인 결이 고운 김 후보에게 국회의원 자리를 선물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연단에 오른 오영훈 도지사 후보는 국회의원 당시 자신이 아직 완성시키지 못한 과제를 김 후보가 해결할 수 있다고 치켜세웠다.

오 후보가 밝힌 주요 정책은 제주4,3특별법 추가 개정, 실질적 지원을 위한 농민직불제 예외조항 법령 개정, 구좌읍 용암해수단지 지원을 위한 법적 근거 마련 등이다.

그러면서 "이 정책들은 법적으로 뒷받침해주지 않거나, 국회에서 예산을 확보해주지 않으면 추진하기 어렵다"면서 "김 후보에게 기회를 줘서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고 유세전을 본격 시작했다. (사진=박지희 기자)<br>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고 유세전을 본격 시작했다. (사진=박지희 기자)

김 후보는 "그동안 공약에 대해 많이 말했기 때문에 오늘은 저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다"면서 말문을 열었다.

그는 "제 모교인 대기고에 대해 자주 이야기했던 이유는 당시 이자리에 설 수 있게 해준 정치적 소명을 갖게 해줬기 때문"이라면서 "저는 과분한 사랑을 받고, 공부에 전념할 수 있는 좋은 환경에서 자랐다. 하지만 고교시절 그게 누구에게나 적용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됐다"고 말했다.

이어 "가끔은 불평등하다는 생각을 했다. 다른 친구들도 저와 동일한 환경에서 자랐다면 이 자리는 나의 것이 아닐 수 있다는 생각을 어릴 때부터 했다"면서 "이는 개인이 해결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다. 불평등 해소는 정치가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17년간 안정적인 변호사 생활을 하면서 '계속 이렇게 살면 되지 않을까'라는 유혹도 느꼈다. 그러나 10여년 전부터 제 생각이 틀렸다는 것을 알게됐다"면서 "아직 사회는 공정하지 않고, 어느 정당이 국가를 운영하느냐에 따라 사회가 달라질 수 있다고 느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변호사로 쌓아왔던 전문성, 당에서 법률 대변인으로 경험했던 정당 생활, 그리고 청와대에서 문재인 전 대통령을 보좌하면서 배웠던 국정경험을 모두 제주에 쓰겠다"면서 "다음달 1일 저 김한규를 선택해라. 제주가 키운 김한규가 제주를 키워내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고 유세전을 본격 시작했다. (사진=박지희 기자)<br>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고 유세전을 본격 시작했다. (사진=박지희 기자)
김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둘째날인 20일 오후 6시 30분 제주시청 벤처마루 앞에서 출정식을 열고 유세전을 본격 시작했다. (사진=박지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