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4 15:43 (월)
부순정 후보 "제주도의 모든 정책 수립·집행에 장애인 의견 반영할 것"
상태바
부순정 후보 "제주도의 모든 정책 수립·집행에 장애인 의견 반영할 것"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2.05.24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순정 녹색당 제주도지사 후보(사진=부순정 선거 캠프 제공)

부순정 녹색당 제주도지사 후보는 24일 장애인연대 정책설명회를 찾아 녹색당의 장애인정책에 대해 브리핑했다.

부순정 후보는 제주도의 생활환경에 대해 "장애인들을 비롯한 교통약자의 이동을 가로막고 있다. 유니버설디자인 계획도 일부 공간에 불과할 뿐 생활환경 전체 관점에서 이루어지지 않는 빛 좋은 개살구에 불과하다"고 진단했다.

이같은 문제 해결을 위해 부 후보는 "모든 제주도의 정책수립과 집행 과정에서 장애인의 의견이 의무적으로 반영되도록 도정을 운영하겠다. 또 장애인정책총괄기구를 신설해서 제주지역에서 장애인들이 기본적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교통약자 이동권을 보장하기 위한 보행환경개선사업 예산을 확대편성하고, 유니버설 디자인 정책 집행 과정에서 당사자의 목소리 반영 원칙을 행정지침으로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부순정 후보는 이 외에도 △재난상황, 중증장애인 재난안전 지원체계 마련 △장애인 자립생활 지원 및 기반 확대 △저상버스 도입 확대 및 제주도 교통약자 이동권 보장 △발달·뇌병변장애인 권리 보장 △장애인평생교육 권리보장 및 제주지역 장애인평생교육 기반 강화 △체육시설 및 문화시설에 대해 장애인 쿼터제 도입 △장애인 문화예술공간 마련 등을 공약으로 장애인 기본권을 보장하기 위해 힘써 나가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