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4 18:21 (월)
김우남 후보 "월정리 동부하수처리장 증설 공사 일단 철회해야"
상태바
김우남 후보 "월정리 동부하수처리장 증설 공사 일단 철회해야"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2.05.27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우남 후보는 27일 월정리 동부하수처리장에 반대하는 주민들을 만나 자신의 해법을 제시했다.(사진=김우남 캠프 제공)
김우남 후보는 27일 월정리 동부하수처리장에 반대하는 주민들을 만나 자신의 해법을 제시했다.(사진=김우남 캠프 제공)

김우남 후보는 27일 오전 11시, 상하수도본부와 증설공사 업체가 동부하수처리장증설 재개를 시도 했던 현장을 방문하여 월정리민들에게 자신의 해법을 제시했다.

김 후보는 이날 "도에서 지금까지 해왔던 형태인 공사재개를 시도하고 이를 저지하면 민형사조치를 취해 마을과도가 대립되는 양상을 갖게 되고 마을리민들의 불화가 생기게 되는 것은 이젠 그만하고 다음 도지사와 국회위원, 공사업체, 마을리민들과의 소통을 통해 마찰없이 해결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세계자연유산과 국가지정문화재가 있는 이곳에 동부하수처리장을 지금까지 운영해오고 있는 것을 리민들이 참아온 것도 큰 데 증설하겠다는 것은 있을 수 없다"며 "증설은 일단 철회하고 유네스코에 등재되지 않은 용천동굴 하류지역을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하여 보호되도록" 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그러면서 동부하수처리장의 이전 가능성 논의도 내비쳤다.

김 후보는 동부하수처리장문제 해결 방안으로 "기본적으로 용천동굴 하류지역을 세계자연유산으로 확대하여 더이상 개발 행위가 이루어지지 않게 하여야 한다."며 "월정리 주민들과 후손들이 세계자연유산마을에 산다는 자부심과 긍지를 가질 수 있도록 세계유산을 확장하고 그에 맞는 대책으로 이 시설은 이전하는 것이 핵심적인 방향이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