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시티 시대의 주인 어린이 메이커 탄생 3D펜, 3D프린터, AI스마트팜 교실 열러
상태바
스마트시티 시대의 주인 어린이 메이커 탄생 3D펜, 3D프린터, AI스마트팜 교실 열러
  • 김진완 기자
  • 승인 2021.05.06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자TV·한국농어촌방송/광주=김진완 기자] 광주광역시 야호센터에서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이색적인 무료체험 행사가 열렸다.

AI스마트팜을 개발한 박병윤 대표가 시연 하고있는 모습 (제공=한국스마트광육복합 협동조합)
AI스마트팜을 개발한 박병윤 대표가 시연 하고있는 모습 (제공=한국스마트광융복합협동조합)

 

지난 2019년 이곳 3층에 첨단 예술공방 ‘맹그소’ 메이커스페이스를 개소한 ㈜3D테크놀로지(박병운 대표), 스마트시티 미래포럼(임미란 회장), 한국스마트광융복합협동조합(강윤구 단장)이 아이들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3D펜, 3D프린터, 을 이용한 ‘카네이션 브로치 , 고리형 명찰 만들기 와 도시농부 AI스마트팜 체험’ 행사를 진행하였다.

사전신청을 통해 모인 10여명의 어린이들과 학부모들은 약 90분간 너나할 것 없이 3D펜으로 자기만의 작품 만들기에 여념이 없었다. 이날 수업을 담당한 배경옥 센터장은 본격적인 브로치 제작에 앞서 3D펜 사용과 활용법에 대한 이론교육과 이수빈 강사의 사용방법을 들은 뒤 연습용 도면 위를 3D펜으로 덧그리는 연습을 시작했다. 처음 3D펜을 접하는 아이들은 신기해하면서도 뜻대로 되지 않아 답답해했다. 함께 참여한 부모들은 아이를 독려하면서 이끌어주었다. 엄마, 아빠의 격려를 받고 3D펜 연습이 끝난 후 카네이션 브로치 만들기가 이어졌다. 맹그소 측이 준비한 꽃 모양의 나무 프레임에 각자가 원하는 색의 필라멘트를 3D펜에 넣어 그려나가면 되는 방식이었다. 모처럼 맞이한 휴일에 아이들과 함께하는 체험학습이 즐거운 모습이었다.

오후에는 3D 프린터로 출력을 하려면 도면을 설계해야되는 프로그램 교육 과 설계한 도면을 3D 프린터로 출력하였다.

또한, 도시농부 스마트팜 체험으로 LED조명를 이용한 소형 AI스마트팜에 대해 이를 개발한 박병윤 대표의 설명이 으로 가정에서 손쉽게 빠를게 무공행 채소를 먹을수 있다고 하여 신기해 하였다.

특히 이날 광주광역시의회 임미란 의원이 어린이들과 함께 참여하여 교육내내 어린이들 눈높이에서 체험 해보았으며, “3D프린터를 사용할수 있는 프로그램과 3D 프린터를 통해 고리형 명찰을 제작해보며, 어린시절부터 창작의 동기부여를 할수있는 환경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스마트 시티 시대의 꿈나무 양성이 절실 하다고 ”말하였다.

3D테크놀러지 박병윤 대표는 스마트시티 시대의 과학교육기반으로한 첨단 3D장비 ,스마트홈킷트, 아이누노를 활용한 스마트홈, 도시농부를 꿈구는 스마트팜 교육체험등 창작활동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배경옥 센터장은 메이커스페이스 ‘맹그소’는 어린이와 학부모가 많이 거주하는 주변환경을 고려해 쉽게 접하고, 배울 수 있는 3D펜 체험·3D프린터기, 아누이노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뉴스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