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주투데이를 시작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 추가  · 보도자료
> 뉴스 > 정치/행정 > 정치행정
       
고동수 "보수통합은 낡은 세력끼리 어울리는 것"
2012년 03월 19일 (월) 18:14:45 박수진 기자 webmaster@ijejutoday.com

   
  ▲ 고동수 후보.  
고동수 예비후보(무소속, 제주시 갑)는 19일 "장동훈 후보의 보수통합 제안은 똑같은 이력의 낡은 세력끼리 어울리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고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나는 보수통합 제안에 대해 분명한 거부를 밝힌다"며 "공천탈락 불복의 낡은 구태 정치가 아니라 건강한 제주의 새로운 구심"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고 후보는 "장 후보가 기자회견에서 '현경대 후보는 지난 18대 선거에서 공천탈락 후 불복과 탈당 및 무소속으로 출마 했다'고 비판하고 있다"며 "진작 자신은 경선후보 탈락 후 불복과 무소속 출마로 판박이로 똑 같은 낡은 구태 기득권의 전형"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고 후보는 "지난 1월말의 상황을 돌이켜보면 당시 새누리당 네 명의 예비후보가 아름다운 경선을 준비하고 있을 때 현 후보만 박근혜 후원회라는 명분으로 지지자를 불러모았다"며 "이는 자연스러운 세대교체를 바라는 제주의 정치지형에 평지풍파를 일으켰다"고 지적했다.

특히 고 후보는 "나는 분명히 현 후보의 정치복귀 신호에 대해 낡은 구태정치의 회귀라고 규정하고 구태정치 타파와 건강한 제주 가치를 실현키 위해 빠르게 진화할 것"이라며 "구태가 아닌 제주의 가치가 인정되는 건강한 보수와 합리적 진보와 함께할 것이다"고 역설했다.

고 후보는 "아마 이번 장 후보의 제안은 퇴로의 명분을 마련해달라는 사실상의 후보 사퇴 선언이라 할 수 있다"면서 "아홉 번째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70대 노객과 쉽지 않은 경선 심사과정을 겪으면서 많이 힘들었을 장 후보에게 심심한 위로를 보낸다"고 밝혔다.<제주투데이>

<박수진 기자 /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이 기사에 대해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투데이(http://www.ijejutoda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투데이가 만난 濟州人
[발행인칼럼] 김무성 대표가 노꼬메 오름...
제주의 딸 ‘리디아 고(고보경)’ CME...
김수창 전 제주지검장, 기소유예 처분
제주항공, 12월 항공권 특가판매

회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사업제휴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인터넷신문 등록 제주 아-01001호 | 등록일 2005년 9월 20일 | 창간일 2003년 7월 23일
우)690-820 제주도 제주시 남성로 7 1층 | Tel 064-751-9521~3 | Fax 064-751-9524
사업자등록번호 616-81-44535 | 발행인/편집인:김태윤
제주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
opyright  2003 제주투데이.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jeju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