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 1명, 소대장·분대장 사살 후 귀순
상태바
북한군 1명, 소대장·분대장 사살 후 귀순
  • 제주투데이
  • 승인 2012.10.0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북한군 1명이 북한군 소대장과 분대장을 사살한 뒤 귀순했다.

합동참모보본부는 "북한군 하전사 1명이 6일 낮 12시6분께 경의선 남북관리구역 군사분계선(DMZ)을 넘어 12시10분 우리 군 경비초소로 귀순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DMZ 인근에서 총성이 있은 후 초소에서 근무중이던 우리 경비병이 북한군 1명의 귀순 의사를 확인한 뒤, 안전하게 귀순을 유도하고 신병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이 과정에서 경계근무중인 우리측 부대와 북한군과의 교전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으며, 현재까지 북한군의 특이동향은 없다고 합참은 전했다.

합참은 "귀순자가 북한군 경비초소에서 경비 근무 중 소대장과 분대장을 사살하고 남쪽으로 넘어왔다고 진술했다"고 말했다.

군 당국은 곧바로 비상경계태세에 돌입했으며 위기관리기구를 가동하고, 귀순자의 신병을 안전한 곳에 보호 중이며 귀순 동기 등에 대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