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길 안전 우리 몫' 제주경찰, 자전거순찰대 발족
상태바
'올레길 안전 우리 몫' 제주경찰, 자전거순찰대 발족
  • 강한성 기자
  • 승인 2013.06.05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경찰이 올레길 안전을 위해 자전거순찰대를 운영한다.

제주지방경찰청은 5일 오후 5시 제주시 동문로터리 분수대 광장에서 '올레길 자전거 순찰대' 발대식을 개최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순찰대는 해안경비단 소속 45명으로 구성됐다. 1일 2회 취약 시간대(오전 7시 30분~오전 10시 30분, 오후 6시~오후 8시)를 중심으로 집중 순찰을 벌이게 된다.
 
도는 순찰대 운영을 위해 자전거 50대를 지원했다.

자전거순찰대가 운영되면서 경찰의 순찰 구역이 해안과 중산간으로 역할 분담이 이뤄지게 됐다.

자전거순찰대는 해안가 위주로, 직원들로 구성된 올레길 순찰대는 도보 위주로 오름과 곶자왈 등 중산간 지역 올레길을 순찰하게 된다.
 
직원 순찰대는 전담 코스를 지정(지방청 2곳, 동부서 3곳, 서부서 4곳, 서귀포서 4곳), 1일 2회(오전 9시~오후 1시, 오후 1시~오후 6시) 근무자를 배치, 도보 순찰하고 있다.

특히 동부서 자전거동호회원 20명과 오토바이 순찰 희망자 3명도 올레길 순찰에 참여, 안전한 올레길 만들기에 함을 싣고 있다.<제주투데이>

<강한성 기자 /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