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창식 '위탁형 대안학교 설립 추진'
상태바
양창식 '위탁형 대안학교 설립 추진'
  • 김승지 기자
  • 승인 2014.05.0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창식 제주교육감 예비후보는 지자체와 연계한 위탁형 대안학교 설립을 추진하겠다는 정책을 발표했다.

양 예비후보는 9일 보도자료를 통해 현재 제주도 학생들의 학업중단 학생은 2012382명에서 2013359명으로 줄어드는 추세지만 이에 만족하지 않고 단 한명의 학생들도 학업중단으로 미래의 기회를 놓치는 일이 없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학업중단 학생 비율은 지난해 통계로는 0.69%로 전국에서 가장 낮게 나타나고 있는 것은 반가운 일이라며 제주형Wee스쿨과 학업중단숙려제 등의 제도적인 뒷받침이 있지만 단 한명의 학생도 낙오되지 않기 위한 지원을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학업중단에 대한 사전 상담을 통한 예방차원의 교육이 우선되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 후보는 하지만 학교를 떠난 학생들은 그 책임이 교육감에서 도지사에게로 넘어가 사회적인 보살핌을 받게 되면서 교육에 대한 기회가 사라질 위기에 놓이게 된다정규 학교에 학적을 두고 재입학적응프로그램을 통해 학교로 되돌아올 수 있는 위탁형 대안학교 설립도 구체적이고 세밀하게 검토하고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위탁형 대안학교 설립에 대한 필요성을 역설했다.

양 후보는 이어 이러한 위탁형 대안학교는 학적이 있으므로 학업중단학생들이 학교를 졸업하고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 인만큼 이에 대한 도지사의 전폭적인 지원이 필수적이다라며 교육의 프로그램과 운영은 교육청에서 책임성 있게 맡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