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이티드 김호준, 제주 명품 흑한우 홍보대사 위촉
상태바
유나이티드 김호준, 제주 명품 흑한우 홍보대사 위촉
  • 강지연
  • 승인 2014.07.25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흑한우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있는 송봉섭 조합장(좌)과 김호준 선수(우)
제주유나이티드의 주장 김호준(30)이 제주 명품 흑한우(검은쇠)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제주는 지난 23일 오후 7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전남 드래곤즈와의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7라운드 홈 경기(2-0 승)를 앞두고 축산물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축농가를 돕고자 흑한우 홍보대사 위촉식 행사를 가졌다.

제주 흑한우는 칡소와 함께 한국의 대표적인 토종 한우로 유명하다. 세종실록에 의하면 제주 흑한우는 고려시대 임금의 三明日(임금의 생일,설,동지)에 정규 진상품으로 이용되었는가 하면 조선시대에도 육지 주요 관아에서 쓰기 위해서 공출됐을 정도로 맛과 품질에 있어 단연 최고로 손꼽히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김호준 선수와 서귀포시축산농협 송봉섭 조합장이 참석했고, 송봉섭 조합장은 김호준 선수에게 흑한우 홍보대사 위촉장을 전달했고 김호준 선수는 흑한우 홍보를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화답했다.

앞으로 김호준 선수는 흑한우 홍보대사로 나서 축산 및 양돈농가 소득향상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또한 제주는 올 시즌 홈 경기마다 서귀포시축산농협과 손잡고 진행 중인 "돼지/말고기가 경기장에 빠진 날" 시식 행사를 통해 제주 축산물을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