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 제주시협의회, 통일안보현장 답사
상태바
민주평통 제주시협의회, 통일안보현장 답사
  • 강지연
  • 승인 2014.09.29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병 6여단ㆍ천안함 위령탑 방문, 국가안보 중요성 되새겨

▲서해최북단 백령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제주시협의회(회장 신방식) 자문위원 회원 25명이 지난 26일 백령도 해병대 6여단을 방문, 장병들을 위로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라에서 백두까지! 국민대통합 평화통일 기원 운동” 일환으로 “최남단 제주에서 최북단 백령도까지! 국민대통합 평화통일 기원운동”을 2박 3일 일정으로 ‘서해 최북단 백령도 통일안보현장 답사’를 실시한 제주시협의회는 해병대 6여단 으로부터 북한과의 대치상황 등에 대한 안보현황을 청취하고, 천안함 폭침현장과 위령탑, 최서북단 접적지역인 두무진을 돌아봤다.

▲백령도 천안함46용사 위령탑
이들은 천안함 피격 현장에서 가장 가까운 백령도 연화리 해안에 건립된 위령탑 앞에서 꽃다운 46용사의 희생을 추모하며, 묵념했다.

답사 참가 자문위원들은 "이번 안보현장 답사를 통해 천안함 용사들의 숭고한 정신이 ‘꺼지지 않는 불꽃’이 되어 이 나라를 지켜줄 것을 확신한다."고 하며 "국가안보를 위한 자문위원의 역할과 그 중요성을 되새겼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