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폐감귤 특별관리
상태바
서귀포시, 폐감귤 특별관리
  • 김승지 기자
  • 승인 2014.09.29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산 노지감귤의 본격적인 출하를 앞두고 감귤 선과장을 대상으로 내년 3월말까지 폐감귤 등 폐기물 특별관리에 들어갔다.

서귀포시는 농협(120), 감협(59), 유통인(166), 영농법인(41) 총386개소 감귤선과장을 대상으로 감귤 상품 선별 및 포장작업 시 발생하는 폐감귤과 폐비닐류의 투기 또는 소각 등 불법 처리로 인한 환경오염을 사전에 예방하고 시민생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특별관리한다고 29일 밝혔다.

관리는 ‘폐기물관리법’ 제13조 및 제17조에 따라 ▲사업장폐기물 배출자 신고 및 폐기물 수집․운반증 발급신청 여부 ▲폐감귤 보관 시 침출수 유출 여부 ▲폐포장재(폐지, 폐비닐류) 분리배출 여부를 중점 관리하여 폐자원 재활용 활성화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한편, 지난해, 386개소 감귤선과장 중 사업장폐기물 배출자 신고 59건(배출자 신고율 15%)에 처리기준 위반 등 적발된 업체는 과태료 부과 및 행정처분(고발 1건, 행정처분 1건, 과태료 부과 4건) 조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