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후보, 제2공항 용역보고회에서 소신발언
상태바
문대림후보, 제2공항 용역보고회에서 소신발언
  • 제주투데이
  • 승인 2016.01.08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 2공항이 필요하나 행정의 일방통행적 정책은 반대합니다“

더불어민주당 20대총선서귀포시선거구 문대림 예비후보는 1월7일,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공항인프라 확충 용역보고서 지역주민 설명회”에 참석. 성산읍 마을별 대책위 등 지역주민의 의견을 현장에서 직접 청취했다고 밝혔다.

이날 주민보고회는 주민들의 격렬한 반대로 한국항공대 등 용역기관이 정상적인 용역보고를 못하는 가운데, 문후보 입장을 듣고 싶다는 주민들의 즉석 요청으로 예정에 없이 제 2공항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문후보는 “저는 제주에 2공항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라고 분명히 전제하고 “그러나 행정의 일방통행적 밀어붙이기식 정책은 반대합니다. 있을 수도 없고 있어서도 안된다고 생각합니다!”라고 소신을 밝힌 후 “정말 고생들 많으십니다. 죄송합니다. 조금만 더 고생해 주십시오”라고 위로와 유감을 표했다.

문후보는 그동안 수차례 “제2공항이 들어서는 것은 서귀포의 발전과 제주도의 균등발전을 위한 중차대한 문제임은 틀림없다”고 밝혔고, 무엇보다 “주민의 충분한 의견수렴과 도민을 우선으로 한 내실 있는 개발과 인프라 확장”을 주문해 온 바 있다.

사진제공=문대림 예비후보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