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용 예비후보, 김무성 대표에 '특별재해지역 선포 촉구 서명서' 전달
상태바
강지용 예비후보, 김무성 대표에 '특별재해지역 선포 촉구 서명서' 전달
  • 제주투데이
  • 승인 2016.01.09 0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총선 서귀포시선거구, 새누리당 강지용 예비후보가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최고위원과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등을 만나 감귤농가 특별재해지역 선포 촉구를 위한 1만 586명의 서명서를 전달했다.

강지용 예비후보는 지난 6일 오전 8시 고행곤 한국 농업경영인 서귀포시 연합회장, 신종우 사무국장 등과 함께 서울로 상경해 감귤농가 피해지역을 특별재해지역으로 선포해 줄 것을 촉구하는 농가들과 서귀포시민들의 염원이 담긴 서명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강지용 예비후보는 겨울철 사상 유례없는 비 날씨와 기상악화로 인해 감귤값이 폭락하며 타들어가는 농가들의 눈물을 닦아주기 위해 4개의 농민단체와 시민사회단체 등과 함께 감귤농가 특별재해지역 선포 촉구 1만명 서명운동 추진위원회를 결성했다고 전했다.

강지용 예비후보는 작년 12월 21일부터 31일까지 열흘간의 짧은 기간에도 불구하고 많은 농가여러분들과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로 1만 586명의 서명서를 받았다며 "반드시 감귤피해지역을 특별지역으로 선포해 감귤값 폭락으로 농자재비 대금도 건지지 못한 채 깊은 시름에 잠겨있는 농가들의 타들어 가는 속을 달래고 빨리 재기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