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예비후보의 후원회장에 고희범 前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위원장
상태바
문대림 예비후보의 후원회장에 고희범 前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위원장
  • 제주투데이
  • 승인 2016.01.18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희범 前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위원장이 문대림 예비후보의 후훤회장을 맡는다.

문대림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서귀포시)는 17일, “고희범 前 위원장님이 후원회장을 수락하셨다”고 밝혔다.

고희범 前 위원장은 “문대림후보의 진정성과 결연한 의지에 마음을 열었다”며 “문후보가 서귀포를 위해, 2017년 정권교체를 위해 큰 역할을 할 후보임을 확신한다.”고 강조하며 후원회장 수락이유를 밝혔다.

고희범 前 위원장은 한겨례신문 사장을 역임했으며, 2010년 지방선거에서 당시 민주당 후보로 제주도지사 선거에 출마했다. 고 前 위원장은 그 이후 4년간 172개리 마을 구석구석을 찾아다니며 제주의 가치를 새롭게 인식하기 위한 `제주탐방`을 58회 진행하며 제주를 알기 위해 노력하였다.

문대림 예비후보는 “제주지역에서 지성과 양심의 표상인 고희범 前 위원장님을 모실 수 있어서 큰 영광이다.”며 “고 前 위원장님에게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고희범 前 위원장의 가세로 문대림 예비후보는 향후 경선과 본선 국면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는 것이 주위의 평가이다. 고 前 위원장은 현 더불어민주당 내에서도 특히 호남향우회등 구 민주당계의 지지세를 적지 않게 확보하고 있다.

고희범 전 위원장의 후원회장 수락은, 문대림 예비후보의 ‘삼고초려’가 큰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문 예비후보는 부부동반으로 고 전 위원장의 자택을 여러 차례 방문해 후원회장 수락을 간곡하게 청했다는 후문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