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4 19:56 (월)
새누리 서귀포 강지용, 허용진 연대 선언
상태바
새누리 서귀포 강지용, 허용진 연대 선언
  • 특별취재팀
  • 승인 2016.03.09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국회의원 선거 서귀포시 선거구에 출마한 강지용, 허용진 예비후보가 9일 후보단일화를 위한 연대를 선언했다.

강지용, 허용진 예비후보는 9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여당 후보가 반드시 승리해야 한다는 시대적 사명감으로 후보단일화를 전제로 연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강지용, 허용진 두 후보는 “새누리당이 후보를 결정하면서 두 명 중 어느 한 후보가 컷오프 되거나 여론조사 결과에 의해 후보가 결정되면 이에 깨끗하게 승복하고, 선출된 후보자의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두 후보의 연대 방식은 ‘컷오프’(공천배제)되거나 여론조사 경선을 통해 후보가 결정될 경우 이에 승복하고, 선출된 후보의 당선을 위해 지원하는 방식이다.  선출되지 못한 상대 후보자가 발표한 정책을 수용해 정책에 반영한다고 밝혔다.

강지용, 허용진 두 후보는 특히 “이번 선거 과정에서 상대후보를 비난하거나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네거티브 선거를 철저히 배척할 것”이라며 “공명정대하고 미래지향적이며 서귀포시민들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는 정책선거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허용진 후보는 앞서 지난 2월11일 김중식 예비후보와 단일화를 한 바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