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사려니숲 대체 주차장 개장
상태바
제주시, 사려니숲 대체 주차장 개장
  • 강승희 기자
  • 승인 2016.11.11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4일 개장, 셔틀버스 운행

제주시는 오는 14일 사려니 숲길 대체 주차장을 개장하고,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2009년 개장 이후 사려니 숲길 방문객은 해마다 증가해왔으며, 그 수가 2015년 기준 약 52만명(1일 평균 1,400명)에 달하면서 비자림로 교통 혼잡은 물론 대규모 주차 수요가 발생했다.

『시정조정협의회』 등 부서간 협업을 통해 이에 대한 개선방안이 논의되었으며, 셔틀버스 운영 및 주차장조성 방안이 도출됨에 따라 2015년 11월부터 대체주차장 조성이 추진됐다.

이번에 개장하는 주차장은 봉개동 산 64-5번지에 위치, 총면적 7,006㎡에 168대(소형/153, 대형/8, 장애인/7)의 차량 주차가 가능하고, 화장실 등(화장실/84.8㎡, 관리실/8.8㎡) 이용객 편의시설도 갖췄다.

이에 따라 기존에 임시로 활용하던 4·3평화공원 ~ 사려니숲길 ~ 한라생태숲 구간 운영 셔틀버스를 11월 14일부터 대체주차장(봉개동 산 64-5번지) ~ 사려니 숲길 ~ 한라생태숲으로 변경 운영한다.

운행시간은 기존과 같이 오전 8시부터 오후 6시까지 30분 간격이며, 점심시간에는 1시간 간격으로 운행된다.

제주시는 “사려니숲길 탐방객들의 교통사고 위험을 방지하고, 이용편의를 위해 조성된 주차장이니 만큼 이용객들 스스로 주인의식을 갖고 질서 있고 깨끗하게 이용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