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청소년도박중독예방교육 실시
상태바
제주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청소년도박중독예방교육 실시
  • 안인선 기자
  • 승인 2017.01.14 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많은 연구에서 중독을 뇌질환으로 구분하고 있으며, 어린 나이에 도박이나 스마트폰을 접하게 되면 성인기에 중독문제가 발생될 확률이 높아진다는 것이 알려지고 있다.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에서 조사한 2015년 청소년 도박문제 실태조사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재학 중 청소년 전체 도박문제 중 문제군의 비율이 제주가 3.7%로 가장 높았으며, 그다음으로는 광주(2.0%), 대전(1.8%), 전남(1.8%), 울산(1.7%), 강원(1.7%)순으로 문제군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이에 따라 제주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센터장 강지언)에서는 제주시 내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도박중독예방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첫 교육은 1월16일과 17일 이틀간 이루어질 예정이다.

문의사항

Tel) 759-0911/757-0910, Fax 759-0912

홈페이지)http://www.jejualcohol.org/, 이메일)catcjeju@hanmail.net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