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임용 지역가산점 오른다
상태바
초등임용 지역가산점 오른다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7.09.04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제주서 총회 개최
초등임용시험 지역 가산점 상향제 및 전담교사 안건 의결
지역가선점 3%→6%, 타시도 졸업자 3%로

전국 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이재정 경기도교육감)가 4일 오후 2시 제주 하얏트 리젠시 호텔에서 총회를 개최하고 주요 안건을 의결했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가 4일 오후 제주 하얏트 리젠시 호텔에서 열렸다@사진제공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이번 총회에서는 초등임용시험 지역 가산점 상향, 초등학교 교과전담교사 증원 배치 요청 등 6개 안건을 의결하였다.

먼저 교육감들은 지역 교대 출신 인재를 우대하고 소외 지역의 현직 교원 유출을 억제하기 위해 2019학년도 초등임용시험부터 지역 가산점을 기존 3%에서 6%로 상향시키고, 타시도 졸업예정자 는 3% 가산하기로 의결했다.

이를 통해 서울이나 수도권으로 초등교사들의 '쏠림 현상'을 누그러뜨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교육감들은 기대했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는 2015 개정 교육과정 시행에 따른 초등 수업시수 증가를 막기 위해 초등학교 교과전담교사 증원 배치를 제안하기로 했다.

또한 ▲중학교 학교운영지원비 폐지와 관련하여 지방공무원 수당 등에 관한 규정 개정 건의, ▲초등 돌봄교실을 지자체(사회서비스공단)로 전환, ▲교사 자격 취득을 위한 교육실습시간 확대를 위한 교육부 고시 개정 요청,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을 반영하여 총액인건비 교부액을 현실화 요구 등도 의결했다.

이재정 협의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교육 개혁은 거스를 수 없는 시대의 흐름"이라고 규정하고, "교육부의 대학수학능력시험 개편안 1년 유예 결정을 존중하며 이해당사자나 정치의 논리가 아닌 교육 본연의 가치와 원칙으로 수립되고 추진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총회 직후 교육감들은 제52회 전국기능경기대회 개막식에 참가했다.

다음 총회는 2017년 11월 30일 전라북도에서 열릴 예정이다.

▲전국시도교육감들과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