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올레걷기축제, 제주 가을길과 만날 기회
상태바
제주올레걷기축제, 제주 가을길과 만날 기회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7.09.2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3~4일 3·4코스서 축제 진행
공연과 제주 먹거리 즐기는 제주 가을길 만난다
10월 15일까지 사전접수

제주 가을길을 만나는 2017 제주올레걷기축제가 다시금 올레족들을 찾는다.

▲제주올레걷기축제에서 펼쳐지는 공연의 한 모습@사진제공 (사)제주올레

2010년 시작해 올해 8회째를 맞는 제주올레걷기축제는 매년 제주올레 길 2~4개 코스를 이어 걸으며 펼쳐진다.

올해 축제는 11월 3일 제주올레 3코스를 정방향으로, 11월 4일 4코스를 역방향으로 걸으며 진행된다.

첫째 날 걷는 3코스는 온평포구에서 시작해 표선해수욕장에서 끝나는 길로, 통오름•독자봉을 품은 3-A코스(20.9km)와 신산 환해장성 등 해안풍경이 인상적인 3-B코스(14.4km) 등이다.

▲제주올레걷기축제에 참가하는 사람들@사진제공 (사)제주올레

둘째 날 걷는 4코스(19km)는 남원포구에서 시작해 검은 빌레가 있는 태흥리 바다와 가마리를 지나 백사장으로 유명한 표선해수욕장까지 이어진다.

이번 올레길축제에서는 11월 3일에는 온평포구에서 일레트로닉 공연팀 ‘드러머 리노 & 레드팝콘’의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다채로운 공연이 제주의 숲, 바다, 오름 등을 무대로 펼쳐진다.

또한, 11월 3일 첫째 날 점심은 신산리 부녀회가 ‘제주 고사리 육개장’, ‘야채 비빔밥과 두부부침’, ‘제주 해물파전’ 등을, 11월 4일 둘째 날 점심 먹거리는 토산2리 부녀회가 맛좋고 향좋은 ‘한라산 표고버섯비빔밥’, ‘늙은 호박전’ 등을 판매한다. 이외에도 제주 고망낚시 체험, 제주 톳조청 체험, 남원읍 민속보존회의 길트임 행사 등 문화 체험도 즐길 수 있다.

▲제주올레걷기축제에서 펼쳐지는 공연의 한 모습@사진제공 (사)제주올레

양일 종점인 표선 해수욕장에서는 제주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마련한 제주 로컬푸드마켓이 열려 제주 농수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먹거리 및 상품을 전시 및 판매한다.

이번 축제의 사전 신청은 10월 15일까지 제주올레 홈페이지(www.jejuolle.org)를 통해 가능하다. 참가비는 1인20,000원으로 20인 이상 단체, 어린이 및 청소년, 장애인은 15,000원이다. 현장 접수는 축제 기간 동안 매일 아침 등록 부스에서 선착순 100명에 한해 가능하며, 참가비는 일반 25,000원, 단체 및 할인 대상 20,000원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