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열미술관, 29일 개관21주년 기념 음악회 개최
상태바
김창열미술관, 29일 개관21주년 기념 음악회 개최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8.06.22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립 김창열미술관은 오는 6월 29일(금) 오후 5시 미술관 야외무대에서 개관2주년 기념 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미술과 음악이 함께 어우러지는 시간으로 블랙소울뮤직의 대모 BMK, 재즈 연주에 순수 열정을 더하는 피아니스트 임인건이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가수 BMK는 파워풀하고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소울&펑크(SOUL & FUNK), 애시드 재즈, 어반(URBAN), 힙합 등 블랙뮤직(Black Music)으로 통칭되는 음악 스타일을 기반으로 한 폭넓은 해석력을 바탕으로 블랙&소울 뮤직의 국모라는 독보적인 위치에서 활동하고 있다. 

국내 최고 재즈피아니스트 임인건은 1990년대 후반 재즈 그룹‘야타(YATA)’의 리더이며 한국 재즈 1세대 뮤지션들과 가장 많은 협연을 하였으며, 지난 2013년부터 제주에서 생활하면서 음악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임인건은 장필순과 함께 제주 애월의 장엄한 노을을 읊조린‘애월낙조’를 시작으로 제주의 서정성을 다양한 색깔의 음악으로 표현하고 있다.

특히 미술관에서는 행사 당일 미술관을 찾은 내방객들에게는 김창열 화백의 <두 개의 물방울처럼>展을 무료로 관람하도록 할 방침이다. 

앞으로도 김창열미술관은 다양한 전시와 문화행사를 통해 관람객들과 함께 호흡하는 공간으로 거듭나고자 노력할 것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