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4·3특별위 도민토론회 13일 개최
상태바
제주 4·3특별위 도민토론회 13일 개최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9.02.08 16: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후 3시 제주도의회 의원회관 대회의실 예정

제주특별자치도의회 4‧3특별위원회(위원장 정민구)가 오는 13일(수) 오후 3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4‧3 70주년 사업의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도민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4‧3특위는 "70주년 사업을 통해서 4‧3은 대한민국의 중요한 역사적 사건‧사실임을 널리 알렸다"며 "관련된 사업이 제주뿐만 아니라 서울 등 전국 각지에서 활발하게 펼쳐진 바 있다"고 말했다.

이에 "전국적으로 다양하게 사업이 펼쳐졌으나 사업 결과에 대한 도민 공감의 시간은 부족했다"며 "70주년 사업의 성과는 무엇이고 어떤 과제를 남겼는지 살펴보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토론회에는 박찬식 70주년 범국민위원회 운영위원장과 강호진 70주년기념사업위원회 집행위원장이 각각 사업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발표한다.

이어서 허창옥 제주도의회 부의장을 좌장으로 강경식 도의원, 강봉수 제주대 교수, 엄지영 제주대 교수, 현혜경 제주학연구센터소장, 진선희 한라일보 기자, 고지영 제주여성가족연구원 실장 등이 종합토론에 나선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돌하르방 2019-02-14 15:01:53
4.3희생자 유족들에게는 죄송한데요
이제 정치적으로 그만 이용해시민 좋쿠다.
순수하지 못한 일부 자손님들 부끄러운줄 압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