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국제공항 국제선에 최신 수하물 미끄럼 방지 시설 도입
상태바
제주국제공항 국제선에 최신 수하물 미끄럼 방지 시설 도입
  • 안인선 기자
  • 승인 2019.05.22 2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험운영을 거쳐 정상 운영 개시
수하물 미끄럼 방지시설 (시험운전)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김수봉)에서는 제주공항 국제선에 설치한 수하물 미끄럼 방지시스템이 시험운영 기간을 거쳐 23일부터 본격 가동된다고 밝혔다.

금번 도입한 수하물 미끄럼 방지시설은 수하물 운송과정에서 발생할수 있는 파손 발생을 개선하고자, 직원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모아서 도입하게 되었으며 특허 출원 중에 있다.

미끄럼 방지시설은 대형수하물 처리량이 많은 국제선 도착대합실에 설치되었으며 마찰력에 의하여 수하물이 경사로에서 하강하는 속도를 가감하도록 설계되었고 시험운영 기간 중 탁월한 효과가 검증되었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 관계자는 수하물 처리시설은 공항 운영에 매우 중요하며 미끄럼 방지시설 뿐만 아니라 대형수하물용 전용 엘리베이터 설치 및 수하물 이중처리용 벨트 폭 확대 등으로 그 활용도가 다양화되어 제주공항 항공기 정시 운항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포토대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