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서귀포의 옛 풍광과 만나다’
상태바
[전시] ‘서귀포의 옛 풍광과 만나다’
  • 김태윤 기자
  • 승인 2019.06.1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8일부터 스페이스 예나르갤러리에서 김성란 초대개인전 마련

제주시 한경면 저지리 문화예술인마을에 자리 잡은 스페이스 예나르갤러리(관장 양재심)에서는 오는 18일부터 30일까지 김성란 초대개인전을 마련한다.

서귀포시 송산동에서 태어난 김성란 작가는 신성여고와 제주대 미술교육과를 졸업한 후 지난 2000년에는 프랑스 파리에 있는 미술 아카데미 ‘그랑 쇼미에르’에서 미술공부를 마쳤다.

‘서귀포를 아시나요’라는 주제로 마련되는 이번 초대개인전은 서귀포에서 태어난 작가가 개발과 변화 속에 사라진 수십년 전 서귀포의 모습을 화폭에 담아냈다.

그동안 작가는 자신의 작품 대상을 단순화 시키는 동시에 강한 터치와 화려하고 원색적인 색감으로 서귀포 풍광을 화폭에 그려냈다.

김성란 작가

김 작가는 “제주가 너무 많이 변했다. 특히 고향 서귀포도 마찬가지다. 너무 아쉬움이 커서 어릴 적 기억 속에 남아있는 고향의 풍경을 화폭에 남겨두고 싶었다”라고 전시를 여는 소감을 전했다.

오프닝 행사는 오는 22일 오후 3시에 스페이스 예나르갤러리에서 열린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