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후보 측, 오영훈 후보 '공직선거법 위반' 검찰 고발
상태바
부상일 후보 측, 오영훈 후보 '공직선거법 위반' 검찰 고발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04.08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 선거캠프 강창효 대변인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 선거캠프 강창효 대변인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부상일 후보(제주시을, 미래통합당) 캠프는 8일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를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제주지검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 측은 "민주당 오영훈 후보가 2003년 6월제주대학교 경영학과 석사 학위논문인 ‘정치관여수준에 따른 유권자행동분석에 관한 연구’가 1995년 작성된 ‘선거관여도에 따른 유권자행동 분석에 관한 실증적 연구’를 표절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부 후보 측에서 논문 표절 의혹을 제기하자 오영훈 후보는 8일 KCTV 토론회 등에서 표절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오영훈 후보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부상일 후보측 강창효 대변인은 "논문표절과 관련해 ‘표절하지 않았고, 직접 썼다’는 오영훈 후보의 방송 발언과 주장 등에 대해 공직선거법 제250조제1항에서 규정하고 있는 ‘허위사실공표죄’에 해당된다"며 검찰에 고발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