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광복절 경축식서 친일옹호 발언...독립유공자 유족 분통
상태바
원희룡, 광복절 경축식서 친일옹호 발언...독립유공자 유족 분통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08.15 19:10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공)
원희룡 제주도지사(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공)

원희룡 제주지사가 광복절 경축식에서 내뱉은 친일옹호 발언이 논란이다.

원 지사 15일 오전 10시 조천체육관에서 열린 제75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광복절 기념사에 딴죽을 결며 친일옹호 발언으로 유족 등으로부터 거센 항의를 받았다.

김근률 광복회 제주지부장이 대독한 김원웅 광복회장의 기념사는 75주년 광복절을 맞아 친일청산을 요구하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친일을 비호하면서 자신을 보수라고 말하는 것은 매국노 이완용을 보수라고 말하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 반성없는 민족 반역자를 끌어안는 것은 정의를 포기하는 것이다. 전세계에서 나치 추종자를 끌어안고 국민통합이라고 말하는 나라는 없다. 친일청산은 여당, 야당의 정파적 문제도 아니고 보수, 진보 이념의 문제도 아니다. 친일청산은 국민의 명령이다.” 

친일청산을 제대로 해야 한다고 정치권에 호소하는 내용이다.

원 지사는 이날 “태어나 보니 일본 식민지였고, 거기에서 일본 식민지의 신민으로 살아가면서 선택할 수 없는 인생경로를 살았던 많은 사람들이 있다. 비록 모두가 독립운동에 나서지는 못했지만, 식민지 백성으로 살았던 것이 죄는 아니다. 앞잡이는 단죄를 받아야 한다. 하지만 인간은 한계가 있는 것이고, 특히 역사 앞에서 나라를 잃은 주권 없는 백성은 한없이 연약하기만 하다.”며 친일행위에 대해 옹호하는 발언을 했다.

친일앞잡이가 단죄를 받아야 하지만 인간으로서 한계가 없는 연약한 존재니 어쩔 수 없는 것 아니냐는 것.

그러면서 원 지사는 광복절과 무관한 반공이념을 끌어들였다. 친일행위를 했더라도 한국전쟁에 참전한 이들 등에 대해 박하게 평가하지 말아 달라는 취지다.

원 지사는 “3년의 해방 정국을 거쳐 김일성 공산군대가 대한민국을 공산화시키려 왔을 때 목숨을 걸고 나라를 지켰던 군인들과 국민들이 있다. 그분들 중에는 일본 군대에 복무를 했던 분도 있다. 하지만 한국전쟁에서 나라를 지킨 그 공을 우리가 보면서 역사 앞에서 공과 과를 겸허하게 우리가 보는 것”이라고 말했다.

원 지사는 “지금 75주년을 맞은 광복절 이때에, 역사의 한 시기에 이편 저편을 나눠서 하나만이 옳고 나머지는 모두 단죄받아야 하는, 그런 시각으로 우리 역사를 조각내고 국민을 다시 편가르기 하는 그런 시각에는 결코 동의할 수 없다.”며 “앞으로 이런 식의 기념사를 또 보낸다면 저희는 광복절 경축식에 모든 계획과 행정집행을 원점에서 검토하겠다.”고도 말했다.

원 지사의 이와 같은 발언에 독립유공자의 손자가 항의하는 등 소동이 일었다. 김용범 제주도의원은은 원 지사의 지사 발언에 항의하며 퇴장했고, 문종태, 양영식 제주도의원도 원 지사의 발언에 항의했다. 

문종태 제주도의원은 페이스북에 "잔치집에서는 조금 못마땅해도 함께 축하하는 것이 예의입니다. 중앙언론에 대한 존재감은 그렇게 표현하는 게 아닙니다. 일, 정책, 열정, 도민에 대한 소통능력 등으로 표현하는 겁니다."이라며 원 지사를 힐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관우 2020-08-19 17:58:43
제주도지사의 언급이라 하기엔 너무 편향적이군요.
일제시대에 살았던 국민들을 비난한것도 아닌데 왜 이렇게 왜곡하는지...
제주도민의 심판이 필요합니다

박동규 2020-08-16 16:49:07
친일반민족 옹호가 소원인가?
제주도민, 이런자를 지사로 뽑다니?

반민족주의자 2020-08-16 16:16:35
법조출신들은 하나같이 생각이 왜그리 반민족주의자들일까?

독재친일 2020-08-16 12:39:40
독재자 옆에서 부를 누리던 인간들이 늘 하던 변명
독립운동가 잡던 친일파들이 늘하던 변명을
광복절 날 경축식에서 도지사가 했더군요.

아무리 보수집결을 통한 대권욕망이 하늘을 찔러도
똥인지 된장인지는 알아야지요?

제주도민으로서 친일발언 원희룡 도지사는 부끄럽습니다.
제발 제주도를 대권 놀이터러 만들지 말고 떠나세요

신동헌 2020-08-16 11:53:50
말같지 않는 논리를 펴고있네~친일세력이 해방하고도 다시 권력을 잡았으니 사단장도 하는거지 독립운동하시든 독립군 장교를 사단장에 앉혀봐라 625전쟁에서 낙동강까지 밀리지도 않았을것이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