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추석 연휴 공직자 청탁·갑질 행위 집중 단속
상태바
제주도, 추석 연휴 공직자 청탁·갑질 행위 집중 단속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0.09.21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10월 10일까지 청렴주의보 발령, 집중 감찰반 운영

제주특별자치도는 추석 연휴를 맞아 21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청렴주의보를 발령, 청렴혁신담당관을 반장으로 6개 감찰반을 편성해 집중 감찰반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주요 감찰 사항은 △공직자 근무지 무단이탈 및 출장을 빙자한 사적 용무, 당직근무자 근무 소홀 등 복무 규정 위반 행위 △제주특별자치도 공무원 행동강령 및 청탁금지법 위반 행위 △공직자 갑질 및 무책임·소극적 업무 추진 행위 △민원업무 처리 지체 △공직자 품의 훼손 등이다.

도는 위법·부당한 행위에 대해서는 신분상 엄중 문책과 함께 사안에 따라 부서장까지 연대책임을 묻기로 했다.

또 특별감찰을 통해 나타난 문제점은 즉시 조치 및 관계 부서와 논의를 거쳐 재발 방지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고영만 도 청렴혁신담당관은 “선제적 예방 감찰 활동을 통해 청렴한 공직사회 실현을 위해 특별 감찰 업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